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07월26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연예가화제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멜 깁슨, 35세 연하 연인 로잘린 로즈 사이에서 9번째 아들 얻었다 “멜 깁슨-로잘린 로즈, 지난 23일 미국 로스엔젤레스에서 아들 출산”
등록날짜 [ 2017년01월24일 15시10분 ]
 - “멜 깁슨-로잘린 로즈, 지난 23일 미국 로스엔젤레스에서 아들 출산”
 



영화배우 멜 깁슨(오른쪽)이 여자친구 로잘린 로스와 함께 캘리포티아 베벌리 힐스의 베벌리 힐튼 호텔에서 열린 제74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 참석했다. 2017.01.082017.01.09 ⓒ게티이미지/이매진스 photo@focus.kr

[더코리아뉴스 연예]  멜 깁슨(61세)과 그의 35살 연하 여자친구 로잘린 로스(26세)가 한 아이의 부모가 됐다.

매거진 US위클리는 “멜 깁슨(Mel Gibson)과 그의 여자친구 로잘린 로스(Rosalind Ross)가 지난 23일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첫 아이 라스(Lars Gerard Gibson)를 출산했다”고 밝혔다.

멜 깁슨과 로잘린 로스는 지난 8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베벌리힐스의 베벌리 힐튼 호텔에서 열린 제74회 골든글로브 시상식에 참석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두 사람은 35살의 나이차를 극복하고 연인 사이임을 알렸다. 당시 로잘린 로스는 임신한 모습으로 멜 깁슨과 레드카펫에 섰다.

라스는 로잘린 로스의 첫 아이이자, 멜 깁슨의 아홉번째 자녀다. 멜 깁슨은 전 부인과의 결혼생활 중 자녀 7명을 두었고, 최근 헤어진 전 여자친구 친구 옥사나 그리고리에바(Oksana Grigorieva)와의 사이에서 한 명의 자녀를 두었다.

한편, 멜 깁슨이 연출하고 앤드류 가필드, 샘 워싱턴 등이 열연한 영화 ‘핵소 고지’는 오는 2월22일 국내에서 개봉해 관객과 만날 예정이다.


조명현 기자 midol13@focus.kr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명현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NEW, ‘BRAVO&NEW’ 법인 신설, ‘골프여제’ 박인비&‘빙속 장거리 간판’ 이승훈 영입 (2017-02-01 11:07:09)
파노라마엔터테인먼트, 한·중 웹툰 합작법인 '창만' 통해 중국 시장 본격 공략 (2017-01-19 12:46:36)

열혈강호M, 안드로이드 OS 이용...
음양사, 공식 홍보모델 아이유...
김해공항 국제선터미널 확장...
수리온, 헬기 품질인증, KAI 간...
한국 공군, 미국 2017 모빌리티 ...
국회방송 특집토론 「개헌이 ...
LH공사 영구임대아파트 시설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