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백색국가 제외 경제전쟁 선포, 대통...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19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산업경제 > 재계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SK 최태원 회장, 중국 '상하이포럼' 참석…"사회적 이슈 해결에 무게"
등록날짜 [ 2017년05월28일 20시25분 ]
 
 

- 사회적 기업 운영 통한 일자리 창출 성과 소개
- SK차이나 신임 대표 만나 중국 사업 논의



최태원 SK 회장이 27일 중국 상하이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7 상하이포럼' 개막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제공=SK>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 27일부터 사흘간 중국 상하이 푸단대학 등에서 열린 '2017 상하이 포럼'에 참석해 사회 이슈 해결을 위한 기업의 사회적 역할을 강조했다. 최 회장은 지난달 최순실 게이트로 인한 출국금지 조치가 풀리면서 8개월 만에 중국 출장길에 올랐다.


28일 SK에 따르면 최 회장은 최 회장은 상하이국제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개막식 축사에서 "서구는 물론 아시아 주요 국가들이 과거와 같은 고속성장을 지속하기는 어렵다"며 "이제는 고도 성장기에 묻고 넘겨왔던 문제들을 치유하는 것이 중요해졌다"고 말했다. "과거 우리의 최대 관심사는 재무적 이슈였으나 이제는 사회적 이슈로 그 무게중심을 옮겨야 한다"고도 덧붙였다.

SK의 기업 활동과 성과도 강조했다. 최 회장은 "SK 역시 단순한 사회공헌 활동을 넘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데 집중하고 있다"며 "SK는 고용과 투자를 늘리고 비즈니스 파트너와 상생하는 것에서 한 발 더 나아간 실험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SK가 지난해부터 시행한 사회적 기업 보상 제도인 '사회성과인센티브(SPC)' 제도를 소개하기도 했다. 그는 "SK는 재무적 가치와 사회적 가치라는 더블 바텀 라인을 모두 반영해 기업의 성과를 평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럼 첫날 사회적 기업 세션에서는 SK가 사회적 기업 생태계 육성을 통해 거둔 직∙간접 일자리 창출 성과를 알렸다. SK는 행복나래·행복도시락 등 직접 운영중인 13개 사회적 기업을 통해 총 2500여명의 직접 고용을 창출했다.

외부 사회적 기업들에게는 사회성과인센티브를 통해 일자리 창출을 유도하고 있다. 이번 포럼에서 소개된 노인요양 전문 사회적 기업 '동부케어'의 경우, 사회성과인센티브 참여를 통해 고용을 대폭 확대해 지난 2015년 160명 수준이던 직원수가 지난해에는 350명으로 크게 늘어났다.

올해로 12회째인 상하이 포럼은 SK가 설립한 장학재단인 한국고등교육재단이 2005년부터 푸단대학과 함께 주최하는 경제부문 국제 학술 포럼이다. 최 회장은 한국고등교육재단 이사장 자격으로 매년 이 포럼에 참석하고 있다.

이번 포럼은 '아시아와 세계: 새로운 동력, 새로운 구조, 새로운 질서'를 주제로 열렸다.

 

2010년 노벨 경제학상 수상자 크리스토퍼 피사리데스 영국 런던 정경대 교수, 압둘라 귤 전 터키 대통령, 죄르지 머톨치 헝가리 중앙은행 총재, 테미르 사리예프 전 키르기스스탄 총리, 아케베 오쿠베이 이디오피아 총리 특별자문관 겸 장관, 리차드 부시 미국 브루킹스 연구소 동아시아 정책연구센터장, 염재호 고려대 총장, 윤세리 법무법인 율촌 대표변호사, 신봉길 연세대 국제학대학원 객원교수 등 각국 정∙관∙재∙학계 인사 1000여명이 참석했다.

한편 최 회장은 상하이 포럼 참석에 앞서 베이징을 방문해 SK차이나 제리 우 신임대표를 만나는 등 현장경영 행보를 이어갔다. 지난 4월 선임된 우 대표는 중국 국가발전개혁위원회 및 골드만 삭스에서 근무한 금융전문가다.

최 회장은 대내외 불확실성 증가가 중국 사업에 미치는 여파를 현장에서 살펴보며 해법 마련을 논의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LG‘ '노블레스 오블리주', 구본무 회장 별세…구광모 4세대 승계 본격화 (2018-05-20 12:49:11)
CJ 회장 이재현 귀국, 신설 통합연구소 경영복귀 신호탄 (2017-04-27 21:23:21)

FIFA 온라인 4, 맨체스터 시티...
‘R2’, ‘리부트 서버’WAVE ...
캐주얼 스포츠 게임 ‘올스타...
농촌진흥청, 농업과학관서 청...
에픽세븐, 에피소드 2 4번째 ...
‘보더랜드 3’ 페이크 광고 ...
로그라이크 RPG '미스트오버',...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