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9월23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육군‘통신조회’는 軍의 민간인 사찰과 관련보도 전혀 관련이 없다
등록날짜 [ 2017년10월11일 14시30분 ]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육군은 11일 자유한국당 대표 수행비서 대상 ‘통신조회’는 軍의 민간인 사찰과 관련된 언론보도는 전혀 관련이 없다고 해명했다.

육군 보통검찰부는 지난 8월 전 39사단장의 비위행위에 대한 수사과정에서 수사대상자와 통화한 상대방의 휴대폰 번호내역을 확인하기 위해 ‘통신사실 확인자료 제공요청’(’17. 8. 2.)을 한 바가 있지만 관련 사찰은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 과정에서 수행비서인 손 모씨의 휴대폰 번호가 포함되어 있어 가입자 인적사항을 확인한 것이며, 이는 통신비밀보호법 및 군사법원법에 근거한 적법한 수사절차에 따라 진행된 것이라고 했다.

육군에 따르면 당시 경남도지사 수행비서였던 손 모씨는 경남소재 39사단과 업무상 관련 있는 인원으로 수사대상자와 10여 회 통화(’16. 9월∼’17. 7월)한 것을 지난 8월 수사과정에서 확인하였으나, 범죄사실과 관련성이 없어 별도 추가 조사는 없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해바다 수호자 천안함 46용사 故 민평기 상사 흉상 제막 (2017-10-13 10:52:32)
“연극 "이등병의 엄마" 계룡대 초청공연” (2017-10-11 14:20:24)

동네사람들, 사건의 시작 알리...
‘고스트버스터즈 월드’, 3개...
‘어센던트 원’, 신규 어센던...
해피 투게더, 꽃길 부자 티저...
'페이트/그랜드 오더', 돌아온...
오버히트, 프로젝트 그룹 ‘아...
이펀컴퍼니, 추석 기념한 Epla...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