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0월18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영화 > 국내영화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꾼’, 예측불가 팀플레이가 시작된다. 메인 포스터 전격 공개!
등록날짜 [ 2017년10월12일 11시44분 ]
 
 

[사진제공= 쇼박스]


[더코리아뉴스] 배순민 기자 = '희대의 사기꾼'을 잡기 위해 모인 ‘꾼’들의 팀플레이가 기대되는 영화 '꾼'이 메인 포스터를 전격 공개한다.

'희대의 사기꾼’을 잡기 위해 뭉친 '사기꾼 잡는 사기꾼들'의 예측불가 팀플레이를 다룬 범죄오락영화 '꾼'이 새 판을 위해 설계에 돌입한 여섯 ‘꾼’들을 포착한 메인 포스터를 전격 공개한다.

같은 목표를 위해 손을 잡은 여섯 명의 ‘꾼’들, 비록 지금은 한 배를 타고 있지만 사기의 기본인 밀당과 ‘꾼’의 기본인 의심은 절대 내려놓지 않는다.

사기꾼만 골라 속이는 지능형 사기꾼이자 판을 설계하는 ‘꾼’들의 브레인 '황지성'(현빈), 그리고 사기꾼은 믿지 않지만 죽은 걸로 알려진 ‘희대의 사기꾼’을 잡기 위해 사기꾼 ‘황지성’과 한 배를 타기로 한 수석 검사 '박희수'(유지태)가 날카로운 눈빛으로 팽팽한 긴장감을 조성한다.

여기에 새로운 판을 위해 ‘박희수’가 끌어들인 비공식 루트 3인방 '고석동'(배성우), '춘자'(나나), '김 과장'(안세하)와 그들이 노릴 첫 번째 타깃 '곽승건'(박성웅)까지 합세해 한 치도 예측할 수 없는 궁금증과 호기심을 자아낸다.

서로 믿진 않지만 함께 뭉쳐 있을 때 모든 것이 가능한 여섯 명의 ‘꾼’들, 그들이 설계하고 작업하는 예측불가 팀플레이에 대한 관객들의 기대가 점점 커지고 있다.

의심과 밀당으로 예측을 벗어나는 ‘꾼’들의 세계를 그린 범죄오락영화 '꾼'은 11월 개봉한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배순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미옥, 부드러움의 대명사 이선균, 결핍과 분노로 가득한 야수 ‘임상훈’변신! (2017-10-12 12:10:28)
반드시 잡는다, 백윤식 X 성동일 독보적인 존재감의 1차 포스터 공개 및 1차 예고편 최초 공개! (2017-10-12 10:21:55)

18일 날씨, 전국 흐리고 일부지...
오늘의 운세, 18일[음력 8월 29...
더씨엔티 신예 배우 주혜지, ...
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
검은사막, 레드폭스 게임즈 통...
반드시 잡는다 성동일, 베테랑...
초고속 동작 자기메모리 핵심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