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1월23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영화 > 국내영화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1987 김윤석, 강인한 카리스마로 시선 압도하는 캐릭터 스틸 공개!
등록날짜 [ 2017년11월15일 12시57분 ]
 
 

[사진제공= CJ엔터테인먼트]


[더코리아뉴스] 배순민 기자 =
김윤석-하정우-유해진-김태리-박희순-이희준 등 연기력과 개성을 겸비한 배우들의 출연과  '지구를 지켜라!' '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의 장준환 감독의 신작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1987'이 진실을 은폐하려는 대공수사처장 김윤석의 캐릭터 스틸을 공개했다.

1987은 1987년 1월, 스물두 살 대학생이 경찰 조사 도중 사망하고 사건의 진상이 은폐되자, 진실을 밝히기 위해 용기냈던 사람들의 가슴뛰는 이야기를 다룬 작품이다.

김윤석은 '타짜', '추격자', '황해', '해무', '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 '검은 사제들', '남한산성'까지, 매 작품마다 화면을 장악하는 강렬한 개성과 존재감을 보여줬다.

특히 선과 악에 관계없이 캐릭터의 고뇌를 입체감 있게 표현, 매 순간 관객들을 사로잡아왔고, 영화 '1987'에서도 대공수사처 박처장역으로 또 한 번 스스로를 뛰어넘는 강렬한 연기를 선사한다. 

김윤석이 연기한 ‘박처장’은 간첩 및 용공 사건을 전담하는 대공수사처의 실세로, 반공이 애국이라 굳게 믿으며 수사에 있어서는 잔혹한 고문 등 수단을 가리지 않는 인물로, 스물두 살 대학생의 죽음이 정권 유지에 방해가 될 것이라 판단하고, 사건 은폐를 지시한다.

김윤석은 이번 작품에서도 캐릭터와 서사의 밀도를 촘촘하게 채워 넣었고, 특히 이번에 공개된 캐릭터 스틸에서는 앞머리를 들어 올려 도드라져 보이는 매서운 눈빛, 마우스피스를 껴서 고집과 권위가 읽히는 입매를 만든 외형적 변신이 눈에 띈다. 


김윤석은 “박처장은 어떻게 보면 시대가 만들어낸 괴물 같은 사람일 수도 있으며, 대공수사처장이라는 높은 지위에 오른 인물이라 나름의 신념이 있는 인물로, 캐릭터를 단순한 악인으로 만들지 않기 위해 그 빈틈들을 메워나가는 작업들을 하였다”며 캐릭터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장준환 감독은 '화이: 괴물을 삼킨 아이'에 이어 두 번째 만난 김윤석 배우에 대해 “김윤석은 캐릭터의 본질, 디테일을 자기의 것으로 소화해내는 능력과 그 노력이 굉장히 놀랍고, 감동을 안겨주는 배우다.”라며 김윤석 배우가 완성한 ‘박처장’ 캐릭터에 대한 기대감과  그와의 작업에 대한 높은 신뢰를 드러냈다. 

장준환 감독의 탄탄한 연출력과 김윤석-하정우-유해진-김태리-박희순-이희준 등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들의 강렬한 연기 시너지가 더해져, 강렬한 드라마와 묵직한 울림을 선사할 '1987'은 올겨울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배순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강철비, 12월 20일 개봉 확정 및 숨막히는 긴장감부터 압도적 스케일의 메인 예고편 최초 공개! (2017-11-15 13:59:04)
반드시 잡는다, 사상 최초! 자신만만! 스페셜 영상 4종 파격 동시공개 (2017-11-14 19:08:05)

국회 의정연수원, 일반시민을 ...
정세균 의장, '희망 2018 사랑의...
상품과 서비스 생산·유통·소...
식량원조 받던 한국, 공여국 ...
신과함께, 아무도 본 적 없는 ...
AxE(액스), 신서버 ‘바르자크...
네오위즈, 문지수 게임온 이사...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