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2월14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KAI, 소형무장헬기 시제기 제작, 한국형 무장헬기 시대 곧 열린다
등록날짜 [ 2017년12월05일 14시04분 ]
 - '18년 5월 최종조립 착수, '18년 11월 시제1호기 출고
 

한국항공우주산어(KAI)가 생산할 소형무장헬기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500MD 등 노후 소형헬기를 대체할 한국형 소형무장헬기(LAH) 체계개발사업이 시제기 제작에 본격 착수한다.

한국항공우주산업(주)(KAI)은 지난달 28일부터 1일까지 4일간 경상남도 사천 본사에서‘소형무장헬기(LAH) 체계개발 상세설계검토(CDR)회의’를 열고 시제기 제작을 위한 최종 설계검토 끝에 “상세설계가 양호하게 수행되었고, 최종조립단계 진행이 가능”하다는 결론이 났다.

‘15년 6월에 착수한 LAH 사업은 방위사업청, KAI, 관련 정부기관 및 협력업체와 함께 체계적인 사업관리와 정부지원으로 사업일정에 차질 없이 진행되고 있다고 KAI 측 관계자가 밝혔다.

LAH 사업은 육군의 노후 공격헬기(500MD, AH-1S)를 성능이 우수한 한국형 무장헬기로 적기 교체하는 사업으로 '16년 8월 기본설계를 완료하고 이번에 CDR을 완료했다.

이에 따라 오는 ‘18년 5월 시제기 최종조립에 착수하여, 11월에 시제1호기 출고(Roll out) 후 '19년 5월에 초도비행(First Flight)을 실시할 계획이다.

KAI 개발자는“국산 수리온 개발에 이어 LAH 개발을 통해 대한민국 자주 국방력 강화에 일익을 담당한다는 자부심으로 개발에 전념하고 있으며, 반드시‘22년 11월까지 개발을 완료하겠다는 책임감으로 업무에 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KAI는 중형급 수리온에 이어 소형급인 LAH개발로 헬기 플랫폼을 다양화 하였으며, 이를 기반으로 한 Line-up을 구축하여 해외 군수헬기 시장 진입도 해나갈 계획이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력증강 등 한국 해군․해병대 발전에 기여한, 故 마이클 루시 美 해군대령 흉상 (2017-12-07 16:27:18)
“해병대의 가치는 하버드 이상”, SAT 만점 ‧ 하버드대학교 전액 장학금 컴퓨터 공학도, 해병대 입대 (2017-12-04 14:53:01)

그 해 뜨거웠던 이야기 영화 '1...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채...
WCG, 개막 앞서 진행된 기자간...
리니지M, 신규 변신-이용자 편...
펄어비스 김대일의장, 비즈니...
라테일, 겨울 대규모 업데이트...
블레이드&소울, ‘화룡의 둥지...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