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5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보건복지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4월부터 간, 담낭 등 상복부 초음파, 검사비 부담 반값 이하로 떨어진다.
등록날짜 [ 2018년03월13일 11시55분 ]
 
 

자료사진


[더코리아뉴스]
전영애 기자 = 보건복지부는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대책(’17.8월)의 후속조치로써 4월 1일부터 상복부 초음파 보험 적용 범위를 전면 확대하는 고시 개정안을 행정예고(예고기간 : 3.13∼3.19) 했다. 

간·담낭·담도·비장·췌장의 이상 소견을 확인하는 상복부 초음파 검사는 그간 4대 중증질환(암, 심장, 뇌혈관, 희귀난치) 의심자 및 확진자 등에 한해 제한적으로 보험적용이 되었다.  

하지만, 이번 급여화 확대로 B형·C형 간염, 담낭질환 등 상복부 질환자 307만 여 명의 의료비 부담이 평균 6∼16만원에서 2∼6만원 수준으로 크게 경감될 것으로 전망된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전영애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봄철 자외선 햇빛, 주름 개선 연령별 해결책 제안 (2018-03-17 11:38:39)
평창군, 야간진료실 패럴림픽에서도 역할을 톡톡히! (2018-03-13 11:16:31)

기부금 10억원 역대급 자선 기...
홍진호, 이번 대회로 한국 게...
KAI, 2,000억 규모 의무후송전용...
해군 청해부대, 소말리아 해역...
“가깝고도 가까운 이웃나라, ...
날씨, 오전까지 강추위. 오후...
토요일 주간운세, 12월 9일 - 12...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