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7월23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해외야구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MLB 개막전 후끈, 추신수·최지만 1안타, 오승환 1이닝 무실점
등록날짜 [ 2018년03월30일 11시52분 ]
 
 

낙타가 바늘구멍을 통과 한 최지만, 밀워키 브루어스 개막 로스터에 합류한 최지만(27)이 12초 대타로 출전해 2루타와 결승 득점을 올렸다. 2018.03.30


[더코리아뉴스] 
유성준 기자 = 야구의 계절이 돌아왔다. 국내 KBO가 먼전 개막전을 치룬 가운데, 미국 MLB, 내셔널리그와 아메리칸리그가 가을야구 챔피언을 놓고 불꽃 튀는 전쟁이 시작됐다. 

올 초부터 일찌감치 시즌을 준비해온 추신수(텍사스 휴스톤에 1:4패 )와 최지만은 개막전에서 나란히 1안타를 때려냈다. 최지만의 1안타는 연장전 승리를 가져온 2루타로 개막전에 화답했다. 

최지만은 1-1로 맞선 12회초 2사 주자없는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섰고 우완 애덤 심버를 상대했다. 최지만은 초구 가운데 체인지업 스트라이크 이후 몸쪽 볼 2개를 지켜봤고 4구 바깥쪽 체인지업을 받아쳐 우측 2루타를 때려내면서 2루에 진출했다.

이후 올랜도 아르시아의 적시타 때 균형을 깨는 득점까지 올렸다. 제이콥 반스가 12회말을 삼진 3개로 종결, 최지만은 결승 득점의 주인공이 됐다.

오승환은 토론토 로저스 센터에서 개최된 ‘2018시즌 메이저리그’ 뉴욕 양키스전에서 0-5로 뒤진 7회말 등판해 1이닝을 1피안타 1삼진 무실점으로 잘 막았다. 토론토는 지안카를로 스탠튼에게 홈런 두 방을 맞는 등 고전 끝에 1-6으로 패했다. 
 
오승환은 데뷔전 대해 “토론토 첫 경기지만 데뷔전이라 큰 의미는 없다. 한 시즌의 첫 번째 경기로 똑같이 생각한다. 마운드에서 에러도 있었고 매끄럽지 않은 상황이 있었다. 오늘을 계기로 조금씩 더 좋아질 것”이라 낙관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유성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류현진, 다시 마운드 반등, 6이닝 무실점…첫 등판 부진 만회 (2018-04-11 13:31:59)
텍사스 추신수 뜨거운 여름, 시애틀전서 3안타 폭발…타율 0.255 (2017-08-02 16:12:30)

한·중, 서해 수산자원 회복…...
‘고스트버스터즈 월드’, 세...
국립공원 역사서 발간 위한 대...
우주쇼 월식… 28일 태양·지구...
기무사 계엄령 의혹, 檢ㆍ軍 ...
‘검은사막’, ‘그랜드 오픈...
상반기 우리나라 하늘길 이용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