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1월21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문화·라이프 > 문화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올해의 멘토!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계성원 예술감독 선정!!
등록날짜 [ 2018년05월15일 10시39분 ]
 작곡가 겸 지휘자로 맹활약! 예비 국악인들 노력에 힘 보탤 것!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국악의 세계화 및 대중화를 목표로, 창작국악곡 개발을 위해 매해 개최되고 있는 창작국악경연대회 <21C 한국음악프로젝트>는 올해로 12회를 맞아 명실상부 국내 최고의 창작국악경연대회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지난 해부터 본 대회에서는 본격적인 멘토링 시스템을 도입, 선정된 예술감독이 직접 본선 진출자들을 만나 연습시간을 함께 갖고 실질적인 조언을 해 주는 등 음악적 역량 향상에 집중하고 있다.

“제12회 21C 한국음악프로젝트”는 올해의 예술감독으로 계성원 현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예술감독을 선정했다. 지난 해에도 본 대회의 예술감독으로 참여한 바 있는 계성원 예술감독은 자신 또한 1990년대 국악 대중화의 선두주자였던 국악실내악단 ‘슬기둥’, 전통음악과 클래식계 솔리스트 및 연주자들이 함께 한 ‘풀림앙상블’ 등의 멤버로 다양한 크로스오버 활동을 통해 관객들을 만났던 바, 지금의 멘토링이 큰 의미를 두고 있다. 

현재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예술감독으로도 활동하고 있는 계성원 예술감
[멘토 계성원 예술감독(우), 사진출처:(재)국악방송]
독은 2009년 부산 OECD 세계포럼 폐막기념공연과 2010년 G-20 정상회담 만찬공연 등 국제 행사에서 연주를 했다.

최근 세익스피어 원작과 우리 음악이 만난 창극 <레이디 멕베스>를 작곡, 카톨릭 성가, 무속 음악과 국악관현악이 만난 <이음을 위한 기원>을 지휘하는 등 최근까지도 활발한 작품활동으로 국악의 대중화에 힘쓰고 있다. 

멘코 계성원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21C 한국음악프로젝트>를 통해 참신하고 역량 있는 젊은 국악인들을 만날 수 있게 되어 무척 기쁘고 설레인다.”며 국악의 동시대성 회복을 위한 예비 국악인들의 노력이 빛을 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돕겠다.”라며 올해의 신진 국악인들의 만남에 기대감을 피력했다. 

올해에도 우수한 국악창작곡으로 대중과의 더 나은 소통을 꿈꾸며 국악계의 스타 탄생을 기대하게 하는 본 대회에 관한 자세한 내용과 신청서는 21C 한국음악프로젝트(www.kmp21.kr)와 국악방송(www.gugakfm.co.kr)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오는 18일 까지 신청접수를 완료, 28일 1차 예선심사가 진행될 예정이다.(문의: 02-300-9947)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내 유일의축제 `2018 해운대모래축제` (2018-05-17 03:07:13)
주한 외국인 유학생 대상의 문화 공감 콘서트 ‘2018 헬로, 미스터 케이’ 5월 31일 연다 (2018-05-14 10:38:37)

무협 MMORPG '검은강호' 정식 서...
‘다크레전드’, 국내 3대 마...
배틀라이트, 다음달 5일 국내 ...
문화재보존과학센터, ‘순화4...
포트나이트, 지스타 2018 최다 ...
‘게임오브룰러’, 핵심 콘텐...
PS4/XBOX ONE/PC 버전 한국어 공식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