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5월27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IT.과학 > IT·정보통신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카카오톡 주문하기, 중소사업자 대상 서비스 확대
등록날짜 [ 2018년05월17일 09시10분 ]
 
 



[더코리아뉴스] 배순민 기자 = 17일
카카오는 카카오톡으로 다양한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음식을 주문할 수 있는 ‘카카오톡 주문하기’서비스를 중소사업자 대상으로 확대한다고 밝혔고,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아닌 개인 사업자도 입점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카카오톡 주문하기는 입점을 원하는 중소사업자들을 위해 ‘카카오톡 주문하기 입점 사전 예약 페이지’를 오픈했다.

카카오톡 주문하기 서비스 하단의 배너를 클릭해 상호, 주소, 연락처 등의 정보를 입력하면 되고, 사전 예약이 완료되면 담당자가 방문해 자세한 상담을 지원한다.

이 후 서비스 이용 계약과 함께 사업자가 선택한 주문 방식(전용 프로그램 및 단말기, 기존 POS)을 적용하는 절차를 거치며, 3분기 중 입점 절차를 마무리하고 중소사업자들의 음식을 주문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시작할 예정이다.


카카오는 기존에 서비스를 함께 운영하고 있는 외식 주문중개 플랫폼 ‘씨엔티테크’뿐만 아니라 배달대행전문회사 ‘생각대로’, ‘TNB’ 등과 협력해 서비스를 확대하고, 카카오톡 주문하기는 스타트업 등 다양한 업체가 추가 파트너로 참여할 수 있도록 개방 정책을 실시할 계획이다.


지난해 3월 오픈한 카카오톡 주문하기는 현재까지 약 250만명의 회원을 확보했으며, 주문 가능한 프랜차이즈 브랜드는 38개, 가맹점수는 약 1만 5천여곳에 달한다.

전 국민에게 친숙한 카카오톡 UI를 활용하기 때문에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으며, 별도의 앱을 설치할 필요 없이 카카오톡 내에서 모든 과정이 이뤄지는 것이 특징이다.

지난해 9월 업계 최초로 날짜와 시간을 예약한 뒤 설정한 매장에서 주문 음식을 찾아가는 ‘픽업’ 기능을 도입했고, 올해 1월 스마트스피커 '카카오미니'에서 음성을 통해 주문 가능한 메뉴를 안내받을 수 있도록 서비스를 연동하며 차별화를 꾀했다.


중소사업자들이 카카오톡 주문하기에 입점하게 되면 4,300만 카카오톡 이용자들과의 접점을 확보하고, 간편한 주문 과정으로 만족도를 높일 수 있게 되며, 카카오톡 메시지를 통해 신메뉴 출시, 프로모션 등의 소식을 전달할 수 있고, 일대일 채팅 기능을 적용하면 고객과 직접 상담도 가능하다.


카카오톡 주문하기를 총괄하고 있는 서준호 TF장은 “카카오톡 주문하기에 입점하고 싶다는 중소사업자들의 지속적인 요구가 있어 서비스 확대를 결정하게 됐다”며 “중소사업자들이 플러스친구를 통해 잠재 고객을 확보하고, 효과적으로 마케팅을 진행해 사업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자료제공= 카카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배순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토종 WIFI로 국내 통신시장 잡고, 통신비 절감 실현...! (2018-05-17 12:17:55)
엔씨소프트-연합뉴스, AI 미디어 공동연구와 관련한 업무협약 체결 (2018-05-16 16:48:46)

문재인·김정은 북측 통일각서...
국가 미래연구 전담기구 “국...
날씨, 주말 미세먼지 ‘매우 ...
국회의장, 본회의 의결 절차를...
'위국헌신 전우사랑 기금' 장...
운세, 26일[음력 4월 12일] 일진:...
산림청, 숲의 다양한 가치 체...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