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0월17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영화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여중생A 김환희X김준면, ‘우리는 친구 사이’ 풋풋한 감성 화보!
등록날짜 [ 2018년06월08일 19시20분 ]
 
 

[사진 출처: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


[더코리아뉴스] 배순민 기자 = 
공감 100%의 이야기로 인생 영화의 탄생을 알린 영화 '여중생A'에서 빛나는 케미스트리를 보여준 김준면X김환희가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을 통해 풋풋한 감성 화보를 공개했다.

취미는 게임, 특기는 글쓰기, 자존감 0%의 여중생 '미래'가 처음으로 사귄 현실친구 '백합'과 '태양', 그리고 랜선친구 '재희'와 함께 관계 맺고, 상처 받고, 성장해 나가는 이야기를 담은 영화 '여중생 A'.

영화 '곡성'을 통해 언론과 평단의 극찬을 받으며 모두를 홀리게 한 강렬한 연기로 각종 신인상을 휩쓸었던 김환희는 '여중생A'를 통해 상처를 견뎌내고 성장하는 여중생 ‘미래’ 역을 맡아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인다. 

'글로리데이'를 시작으로 배우로서의 경험을 탄탄하게 쌓아가고 있는 김준면은 ‘재희’ 역을 맡아 ‘미래’의 랜선 친구이자 존재만으로도 위로가 되는 친구로 등장해 보는 이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김준면과 김환희의 이러한 영화 속 모습을 미리 엿볼 수 있는 풋풋한 매력이 어우러진 화보가 공개됐다.

초여름 오후, 방과 후 친구들과 시간을 보내는 듯한 둘의 모습을 담은 자연스러운 화보를 통해 두 사람은 싱그러운 매력을 선보였다.

이어 인터뷰에서 서로와 함께한 소감에 대해 김준면은 "환희는 겉으로 보기엔 그저 영락없는 고등학생이지만 배우로서 만난 환희는 큰 영감을 준 친구로, 미래라는 캐릭터를 잘 잡아주었고, 그래서 환희의 말과 행동에 더욱 집중해서 연기했던 것 같다"고 전했다. 

김환희 또한 "함께 연기할 수 있어서 정말 좋았고, 초반에는 제가 내향적이어서 먼저 말을 잘 못 건다. 

그런데 먼저 다가와서 어색한 분위기도 깨주고 장난도 쳐줬고, 고마웠던 순간이 너무 많다"고 전하며 서로에 대한 신뢰와 고마움을 전했다.

열여섯 평범한 여중생 ‘미래’의 일상을 통해 사회적 문제를 드러내는 한편, 그 시절 우리들의 모습을 떠올리게 하는 '여중생A'는 김준면X김환희 등을 비롯한 배우들의 색깔 있는 연기와 감성적인 연출로 자칫 어둡게 보일 수 있는 모습들도 싱그럽게 표현해냈다. 

우리 자신은 물론 주변의 모두에게 응원을 보내는 영화 '여중생A'는 6월 20일 개봉한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배순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변산, 아름다운 노을* 친구들의 유쾌한 웃음 담긴 2차 포스터 (2018-06-11 13:09:24)
‘드래곤 길들이기3’ 1차 포스터·예고편 선보여 (2018-06-08 14:38:30)

문희상 국회의장, 북한 리종혁...
김철민, 단 하루 근무하고 천...
남발되는 음주운전 행정심판 ...
창궐 김의성, 압도적인 아우라...
지난해 농협 항공방제 16만 5,27...
관세청 국제원산지정보원, 전...
조폐공사, 자회사 높은 가격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