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0월17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국제 > 국제정치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北 김정은 싱가포르 '세인트리지스' 도착…두 정상 이틀먼저 싱가포르에 왜?
등록날짜 [ 2018년06월10일 17시36분 ]
 
 

6월 10일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탑승해 싱가포르에 도착한 "에어차이나747". 2018.06.10 / 자료사진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김정은 위원장이 싱가포르 창이 국제공항에 도착해 사이드카 13대 선두 호위를 받으며 도로가 통제된 도로를 따라 '세인트리지스' 호텔에 도착해 12일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의 회담 준비에 나섰다. 

10일 북미정상회담을 이틀 앞두고 오후 싱가포르 창이 국제공항 T2 VIP 콤플렉스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회 위원장이 탄 차량 벤츠는 번호판 가려지고 앞뒤 관계 차량 수십여 대씩의 호위를 받았고, 선두에는 北 중앙TV 등 북한 매체가 선두에서 촬영했다.

북한 김 위원장이 중국 방문과 판문점 남북 정상회담 때마다 탑승헀던 방탄차량을 싱가포르에도 공수했다. 이날 오후 3시 3분께(이하 현지시간) 김 위원장이 탑승한 벤츠차량이 창이국제공항 T2 VIP컴플렉스에서 경호를 받으며 빠져나갔다. 

사이드카 13대가 선두에서 도로를 통제한 뒤 북한 김 위원장 일행이 탄 차량들이 줄지어 나왔다. 북한 조선중앙TV로 추정되는 북한 매체가 선두 행렬에서 뒤따르는 김 위원장 차량을 촬영하며 빠져나간 뒤 곧이어 김 위원장의 벤츠 차량은 번호판을 검은색 천으로 가리고 창문도 짙은 커튼을 쳐서 내부가 전혀 보이지 않게 방호를 하고 나와 '세인트리지스' 호텔로 향했다. 

그동안 김 위원장이 탑승해 싱가포르로 향할 항공기는 전용기와 임대항공기 등을 놓고 추측이 난무했지만, 결국 안전을 위해 에어차이나 소속 747 항공기를 타고 싱가포르로 왔다. 이날 오전 항공기는 평양을 출발해 오후 2시36분께 창이공항에 안전하게 착륙했다. 

6월 10일 북한 김정은 위원장 전용기 '참매 1호'는 6월 10일 싱가포르행 선두기로, 옛 소련 시절 제작된 '일류신(IL)-62M'을 개조한 것이다. 2018.06.10


싱가포르 당국은 이날 오후 1시 30분쯤 창이공항에서 탕린구역으로 이어지는 도로를 2시3 0분께부터 통제한다고 발표해 곧 김 위원장 일행이 싱가포르에 도착할 것을 알렸다.

예정대로 김 위원장은 이날 싱가포르 창이공항을 통해 오후 3시 40분께 숙소인 세인트리지스 호텔에 도착했다. 김 위원장은 늦은 오후 리셴룽 싱가포르 총리를 접견할 예정이다.

신변 안전에 만전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김 위원장은 그간 싱가포르에 체류하는 시간을 최소화해 싱가포르 방문 기간 평양 내부 권력 공백을 매우 우려하고 있다는 관측이 있었다.

이런 공백 때문에 김 위원장은 최고지도자 자리에 오른 뒤 인접국인 중국을 제외하고는 다른 국가를 공식 방문한 적이 없다. 또 방중 사실은 평양 복귀 뒤 공식적으로 알렸다. 

하지만 그런 우려에도 김 위원장이 이틀 먼저 싱가포르에 도착한 것은 북미가 사전이 도착일을 조율한 것이 아니냐는 관측과 함께 회담 성공을 위해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이 사전 비공개 접촉을 할 수도 있다는 예상이 나오고 있다. 

이날 트럼프 역시 싱가포르에 도착한다. 두 정상은 싱가포르 총리와의 회담 이외엔 11일에 일정이 없다. 두 정상의 숙소로 알려진 호텔이 가까운 거리에 있다는 점 역시 사전 접촉을 통해 가까운 거리에서 회담 의제를 직접 챙길 가능성과 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성격상 여의치 않으면 공식회담 자체를 무산시키고 싱가포르를 떠날 수도 있다는 메시지를 전할 목적도 염두에 두고 있다는 일부 추측이 나오고 있지만, 확률이 높지 않은 추측이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각각 숙소로 사용하는 샹그릴라 호텔과 세인트레지스 호텔, 또 회담이 개최되는 센토사섬의 카펠라호텔 인근에는 긴장감이 감돈다.


김 위원장의 전용방탄의전차량 벤츠·전용화장실 등을 화물을 실은 화물기 일류신(IL)-76. 2018.06.10


앞서 김 위원장의 전용방탄의전차량 벤츠·전용화장실 등을 화물을 실은 화물기 일류신(IL)-76이 이날 오전 창이공항에 도착했으며, 늦은 오후 참매-1호와 같은 기종인 IL-62 항공기가 늦은 오후에 싱가포르에 도착할 예정이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문재인 대통령, 군 장성 4명 진급 및 보직 신고… 삼정검은 ‘호국,통일,번영’
[포토] 미래해군 대양안보역량 강화, 함상토론회
트럼프 "김 위원장, 단 한번의 기회"…10일 공군기지 도착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70년만에 북미정상회담 중, 김정은 세계중심에 서다 (2018-06-12 11:52:52)
김정은 트럼프 팜비치 별장서 2차회담? 문 대통령도 초대받지 못한곳 (2018-06-07 16:02:05)

문희상 국회의장, 북한 리종혁...
김철민, 단 하루 근무하고 천...
남발되는 음주운전 행정심판 ...
창궐 김의성, 압도적인 아우라...
지난해 농협 항공방제 16만 5,27...
관세청 국제원산지정보원, 전...
조폐공사, 자회사 높은 가격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