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1월22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축구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남자축구 대표팀, 11월 17일 호주와 원정 친선경기
등록날짜 [ 2018년08월22일 10시00분 ]
 
 



[더코리아뉴스]
조인애 기자 =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의 11월 A매치 첫 경기 상대가 호주로 정해졌다.

KFA는 대표팀이 오는 11월 17일(토) 호주 브리즈번에서 호주 대표팀과 친선평가전을 갖는다고 21일 밝혔다. 경기 시간은 한국시간 17시 50분이며, 장소는 선콥 스타디움이다. 선콥 스타디움은 지난 2015년 아시안컵 조별리그에서 한국과 호주가 대결했던 경기장으로, 당시 한국은 이정협의 결승골로 1-0으로 승리한 바 있다.

이번 친선전은 호주축구협회의 초청으로 진행되며, 내년에는 KFA가 호주 대표팀을 국내로 초청해 리턴 매치를 치를 계획이다.

호주는 8월 FIFA 랭킹 43위로 아시아에서 이란 다음으로 높다. 지난 러시아 월드컵에서 프랑스(1-2)와 페루(0-2)에 패했고, 덴마크와는 1-1 무승부를 기록해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판 마르베이크(네덜란드) 감독과 결별하고 자국 출신 그레이엄 아놀드 감독에게 다시 지휘봉을 맡겼다. 호주와의 역대 전적은 7승 10무 9패로 우리가 뒤져있다. 가장 최근 경기는 2015년 아시안컵 결승전으로, 연장 혈투 끝에 1-2로 패했다. 

전한진 KFA 사무총장은 “내년 1월 아시안컵을 앞두고 최적의 파트너와 평가전을 확정해 기쁘다. 자세한 일정은 정해지지 않았지만 내년 리턴매치까지 양국 축구협회가 합의한 것도 의미가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10월 국내 평가전 두 경기와 호주전 이후에 열릴 11월 두번째 A매치 상대는 추후 발표될 예정이다. 

자료 및 사진=대한축구협회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최용수-배성재, 2023 아시안컵 유치 서명운동에 첫 동참 (2018-08-22 10:15:00)
[아시안게임] 여자축구 ‘인도네시아 12대0 대파’ 조 1위 8강행 (2018-08-22 09:54:12)

산림청장 토크콘서트, 청년들...
내일을 본다 주간운세, 11월 18...
오늘의 운세, 11월 22일 [음력 10...
中 거대 자본을 앞세운 '넥스...
뉴딘콘텐츠 '스트라이크존', ...
차기상륙함 ‘노적봉함’ 해...
창작극 ‘꿈꾸는 산대’로 선...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