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9월21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스포츠 > 야구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야구, '대만전 충격패' 선동렬호, 앞으로 전승해야
등록날짜 [ 2018년08월27일 13시56분 ]
 
 



[더코리아뉴스]
조인애 기자 = 아시안게임에 출전할 야구대표팀 선발을 놓고 국민의 원성을 산 선동열호가 1차전에서 대만에 충격적인 패배를 당하면서 우려를 낳고 있다.

그렇다고 야구 대표팀은 결승 진출이 좌절된 것은 아니다. 아직 슈퍼 라운드에서 기회가 있다. 하지만 남은 경기를 모두 이겨야 한다. 그러나 대만전 패배로 인해 슈퍼 라운드에서 부담되는 일정을 떠 앉게 됐다. 익숙한 야간 경기가 아닌 낮 경기를 치러야 하기 때문이다.

선동렬 감독이 이끄는 야구 대표팀은 26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의 겔로라 붕 카르노(GBK) 야구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B조 첫 경기에서 실업야구 선수들이 주축인 대만에 충격적인 1-2 패배를 당했다. 실업리그 투수 3명에게 단 1점만 뽑으며 무기력하게 패했다.

대표팀은 인도네시아, 홍콩과 예선 2경기가 남아 있다. 한국과 대만보다는 실력이 한 참 떨어지는 팀이지만 대만이 3승으로 B조 1위, 한국은 B조 2위가 될 것이 유력하다. 

조별리그 이후에는 A,,B조 1~2위 네 팀이 슈퍼 라운드를 통해 결승 진출 두 팀을 가리게 된다. 단 A조와 B조의 1, 2위 팀들이 서로 한 번씩 붙되, 조별리그에서 만났던 팀끼리는 다시 붙지 않는다. 조별리그에서 맞대결 결과를 그대로 안고 간다고 보면 된다. 슈퍼 라운드 승패가 동률일 경우, 조별리그 성적 및 승자승 원칙으로 순위를 매기기 때문이다. 

한국은 슈퍼 라운드에서 A조 1, 2위가 유력한 중국, 일본을 만날 것으로 예상된다.  일본, 중국을 모두 이기고 2승을 거둬야 결승 진출이 가능해진다. 대만과 똑같이 1승 1패를 기록한다면 탈락이다. 조별리그에서 대만전 패배로 인해 대만에 순위가 뒤지기 때문이다. 

B조 2위가 될 것이 유력한 한국은 슈퍼 라운드를 모두 낮 경기로 치르는 일정이다. B조 2위는 30일 오후 12시(현시시간) A조 1위와 첫 경기를 하고, 31일 오후 2시(현시시간) A조 2위와 마지막 경기를 갖는다. 

자카르타는 낮 12시~오후 4시까지는 30도 이상의 고온에 습도가 높은 더위가 이어지고 있다. 7~8월 폭염에 체력적으로 고생한 대표팀 선수들에게 도움될 일은 아니다. 반면 B조 1위는 두 경기 모두 야간(오후 6시 반)로 배졍돼 있기에 대만에 패한 영향은 이래저래 크다. 

대만의 낯선 투수를 공략하지 못하면서 자초한 '흙길'이다. 한 번 실수는 만회가 가능하지만, 두 번째 패배는 곧 금메달 무산이다. 거센 비난을 누그러뜨릴 수 있는 실력으로 만회해야 한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아시안게임 야구] 논란 끝에 값진 금메달 이정후·이종범 야구 사상 첫 '부자 금메달리스트' 탄생 (2018-09-02 10:39:59)
일본출신 고교야구선수, 한국에서 야구에 대한 꿈을 키운다.! (2018-08-23 09:18:16)

동네사람들, 사건의 시작 알리...
‘고스트버스터즈 월드’, 3개...
‘어센던트 원’, 신규 어센던...
해피 투게더, 꽃길 부자 티저...
'페이트/그랜드 오더', 돌아온...
오버히트, 프로젝트 그룹 ‘아...
이펀컴퍼니, 추석 기념한 Epla...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