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1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청와대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재인 대통령 유럽 순방, 아시아유럽 정상회의 참석
등록날짜 [ 2018년10월10일 12시34분 ]
 - 전달, “교황님이 평양을 방문하시면 열렬히 환영하겠습니다”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이번 달 13일부터 21일까지 7박 9일의 일정으로 프랑스, 이탈리아, 교황청, 벨기에, 덴마크 순으로 유럽을 방문한다고 청와대 김의겸 대변인이 9일 밝혔다.

김 대변인에 따르면 먼저 문 대통령은 13일부터 18일까지 프랑스와 이탈리아를 국빈 또는 공식 방문한다. 두 나라와의 우호협력 관계를 보다 미래지향적으로 발전시키는 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안보리 상임이사국인 프랑스와는 외교‧안보 분야 전략적 협력을 제고하고, 첨단 과학기술과 신산업 능력을 보유한 이탈리아와는 신성장동력 창출을 위한 협력 증진을 중점적으로 협의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17일부터 18일까지 교황청을 공식 방문하여,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위한 축복과 지지를 재확인하고 향후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특히 프란치스코 교황을 만나서는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교황님이 평양을 방문하시면 열렬히 환영하겠습니다”라는 초청의 뜻을 전달한다.

앞서 김정은 위원장은 백두산 천지에서 가톨릭을 대표해 방북한 김희중 대주교로부터 “남북이 화해와 평화의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는 걸 교황청에 전달하겠다”는 말을 듣고는 “꼭 좀 전달해주십시요”라고 응답하기도 했다.

이어 벨기에로 이동해, 18일부터 19일까지 아시아유럽 정상회의(ASEM)에 참석한다. 여기서는 투스크 EU 정상회의 상임의장 및 융커 집행위원장과 한-EU 정상회담도 개최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글로벌 도전에 대한 글로벌 동반자”를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ASEM 정상회의에서 우리의 포용적 성장이 국제사회의 지속가능성장과 개발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한다. 한-EU 정상회담에서는 수교 55주년을 맞아 한-EU 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심화‧발전시켜 나갈 방안에 대해 포괄적으로 협의하게 된다.

두 정상회의 참석을 통해 한반도 평화‧번영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지를 재확인하고, 이어 덴마크로 이동해 20일 제1차 P4G 즉 녹색성장 및 2030 글로벌 목표를 위한 연대 정상회의에 참석하면서 덴마크를 공식 방문할 예정이다.

문 대통령은 P4G 정상회의에서 기후변화와 지속가능발전 등 글로벌 목표 달성을 위한 민관협력 증진과 개도국 지원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이를 위한 한국의 정책 및 역할과 기여를 소개할 예정이다.

한편, 덴마크와는 기후변화 대응 및 과학기술‧바이오 등 미래형 협력을 증진하는 방안 등에 대해 중점 협의할 계획이라고 김 대변인이 설명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배순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 대통령 내외, 프랑스 동포 만찬 간담회…청년창업 이슈 (2018-10-15 14:07:15)
文대통령 아셈 유럽순방, '교황 北초청' 김정은 메시지 가지고 (2018-10-09 18:20:21)

제20회 백봉신사상 시상식…문...
이상민의원, “원자력안전 의...
이종걸 “삼덕공원에 만안경...
심상정 의원, ‘백봉신사상’ ...
홍철호 의원, “지하철 5·9호...
임재훈 의원, 일명 “학교석면...
이종배 의원, 행정안전부 특별...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