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1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연예 > 영화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창궐, 검•활•창 무기 액션의 압도적 타격감!
등록날짜 [ 2018년10월10일 19시06분 ]
 
 

[사진제공= NEW]


[더코리아뉴스] 배순민 기자 =
압도적인 액션과 믿고 보는 배우들의 시너지로 이목을 모으는 영화 '창궐'이 '야귀버스터즈'의 활약을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창궐은 산 자도 죽은 자도 아닌 ‘야귀(夜鬼)’가 창궐한 세상, 위기의 조선으로 돌아온 왕자 '이청'(현빈)과 조선을 집어삼키려는 절대악 '김자준'(장동건)의 혈투를 그린 액션블록버스터로, 공개된 스틸은 야귀떼 소탕을 위해 뭉친 '야귀버스터즈'의 매력과 힘을 느낄 수 있다.

특히 이들은 검, 활, 창 등 각기 다른 무기를 지니고 있어 눈길을 끈다. 먼저, 위기의 조선에 돌아온 왕자 '이청'(현빈)은 장검을 든 채 비장한 표정으로 길을 나서는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을 선보여 묵직한 액션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이어 최고의 무관 '박종사관'(조우진)은 날렵한 라인의 피 묻은 검을 쥐고 무언가 매섭게 바라보고 있어 '이청'과는 다른 날카로운 액션을 예고한다.

또한 활을 든 민초 '덕희'(이선빈)는 능숙한 자세로 활을 쥐고 있어 남다른 실력을 짐작케 하며, 유일하게 원거리에서도 활용 가능한 무기인 활을 통해 펼칠 극중 활약을 궁금케 한다.

여기에 창을 든 승려 '대길'(조달환)은 살생을 금하는 스님임에도 불구하고 무기를 들게 돼 호기심을 더하고, 스님의 지팡이를 연상시키는 창을 통해 어떤 액션을 선보일지 관심을 모은다.

'창궐'의 액션을 담당한 김태강 무술감독은 "각기 다른 무기를 활용한 무술을 통해 넘치는 힘과 타격감을 느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한 것에 이어 현빈 또한 “한 명, 한 명 개성이 뚜렷해서 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고 말해 오직 '창궐'에서만 볼 수 있는 짜릿한 액션을 기대케 한다.

'야귀버스터즈'의 활약을 예고하며 타격감 넘치는 액션을 기대케 하는 영화 '창궐'은 10월 25일 개봉한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배순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손잡고 웃으며 가진 포토 타임..! (2018-10-11 00:38:04)
여곡성, 레전드 공포의 귀환! 티저 포스터*티저 예고편 최초 선보여 (2018-10-10 16:58:25)

제20회 백봉신사상 시상식…문...
이상민의원, “원자력안전 의...
이종걸 “삼덕공원에 만안경...
심상정 의원, ‘백봉신사상’ ...
홍철호 의원, “지하철 5·9호...
임재훈 의원, 일명 “학교석면...
이종배 의원, 행정안전부 특별...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