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3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용기, 이념서적 보고 운동권 된 좌파…‘판도라’ 영화 보고 탈원전 정책
등록날짜 [ 2018년10월12일 16시51분 ]
 
 

2017년 안으로 준공을 마칠 예정이던 울산 울주군 신고리원전 4호기의 준공 시점이 올해 9월 이후로 미뤄졌다. 신고리 1,2호기 건설 당시 모습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신고리 4호기 운영 지연으로 인해 발생한 손실비용의 책임규명과 배후 밝혀야하며, 또한, 월성1호기 손실비용 알면서 조기폐쇄한 명백한 배임, 신한울 3·4호기 백지화 손실비용 등에 법적, 역사적 책임져야 한다는 목소리가 국정감사에서 나왔다.

정용기 의원이 12일, 원자력안전위원회 등을 상대로 한 2018년 국정감사에서 “이념 서적 한두 번 읽은 얼치기 좌파가 나라 망치고 있다. 원전 분야 역시 판도라 영화 한 편 보고 국가 에너지 정책 방향을 바꾸고 있다”고 언급하며 “탈원전 정책으로 인한 손실비용에 대한 책임 규명이 필요하다”고 목소리를 높혔다.
  
원자력안전기술원(이하 ‘KINS’)의 자료에 따르면, 원자력안전기술원은 이미 지진안전성 평가가 완료 된 신고리 4호기에 대해 이후 발생한 경주‧포항 지진을 이유로 법적 근거가 없다. 

필요 이상의 과잉 조치로 2번의 지진안전성재평가를 요구하여 운영허가를 지연시켰고 이로 인해 운영허가가 지연되면서 엄청날 손실이 발생했다는 정 의원의 주장이다.
  
또한 월성1호기에 대해서도 한국수력원자력주식회사(이하 ‘한수원’) 이사회가 원자력안전위원회(이하 ‘원안위’)의 계속운전 허가 결정을 무시하고 탈원전 정책에 발맞춰 비용 보전 방안 사전공모 후 조기폐쇄하여 5,600억 원의 손실을 발생시킨 것으로 드러났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찰, 금융계좌 압수수색 영장 대폭 증가…태극기 집회 탄압 (2018-10-12 16:59:20)
군, 지뢰제거장비 도입 관심 없어, DMZ 매설 지뢰 82만 8천 발 (2018-10-12 13:21:50)

‘메이플스토리’, 캐릭터 스...
산림청, 전국 지자체·지방산...
‘클로저스’, 15번째 캐릭터 ...
'여명 for kakao' 최고 레벨 확장 ...
마비노기, 신규 메인 스트림 ...
‘스피릿위시’ 사전예약 개
세븐나이츠, 주인공 '에반' 신...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