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1월21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정치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김정숙 여사, 인도 뉴델리 학교 스타트업 시연현장
등록날짜 [ 2018년11월05일 23시08분 ]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김정숙 여사는 5일 오전 11시 20분(현지시간) 뉴델리의 ASN(Adarsh Shriksha Niketan)학교를 방문해 교사 및 학생들을 만나고, IT 교육용 기기를 이용한 수업을 참관했다. 

학교 곳곳에는 한복 입은 아이, 한국 전통 탈, 한국의 풍경 등 아이들이 손수 만든 그림과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었고, 유치원생 교실에서는 아이들이 한국에서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상어송’과 디왈리 축제 때 부르는 행진곡에 맞춰 노래와 율동을 하는 등 김 여사를 환영했다. 

김 여사는 또 다른 교실에서 진행된 IT 교육용 기기를 이용한 수업을 참관하기도 했다. 이 기기는 출석체크와 다양한 방식의 퀴즈를 진행할 수 있는 IT 기술을 활용한 것으로, 참여 교사와 학생들의 만족도가 높다. 또한 PC나 인터넷 등 별도 인프라 설치 없이 저가형 스마트폰만으로도 유사한 서비스 제공이 가능해 인도 저소득층 아이들의 기초교육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수업은 이 교실용 수업지원도구를 개발한 ‘태그하이브’의 판카즈 아가르왈 씨가 진행했다, 그는 한국에서 11년간 근무 후 사내 벤처를 창업한 국내(한국) 사내 벤처 출신 최초의 외국인 대표로, 현재는 KOICA와 함께 인도 저소득층 학교를 대상으로 학습지원도구를 개발, 제공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김 여사는 이런 사업을 통해 한국의 선진 IT 기술을 자라나는 인도 학생들의 교육을 위해 활용하는 것을 높게 평가하며 “사람들 간의 교류와 협력을 중심으로 미래의 번영을 함께 만들어 가자는 문 대통령의 신남방정책과 모디 총리의 신동방정책이 현실화된 실질적인 모델이다”라고 했다. 

수업 참관을 마친 김 여사는 학생들에게 “여러분의 빛나는 눈빛을 봤다. 여러분은 인도의 꿈이자 미래이다. 한국과 인도의 밝은 미래를 열어가는 데 여러분의 역할이 큰 도움이 될 것이다”라며 인적교류, 교육, IT 기술 등 한·인도 간의 상호 협력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습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타지마할 방문한 김정숙 여사…“섬세한 아름다움에 무척 감탄했다.” (2018-11-08 09:38:25)
인도 방문 김정숙 여사, 스와라지 외교장관 만나 (2018-11-05 15:58:27)

제28호 태풍 마니 발생‥29호 ...
날씨, 내륙 곳곳 첫눈 내린다?...
축구 벤투호, 우즈베키스탄에 ...
운수대통 주간운세, 11월 18일 -...
운세, 11월 21일 [음력 10월 14일]...
올에이지 히트팝 최고의 뮤지...
"디자인에 가치를 더하다"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