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1월21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산업경제 > 항공·운송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부, 최근 3년간 민자고속도로에 9,925억원 지원’
등록날짜 [ 2018년11월08일 09시54분 ]
 - 통행료 인하한 만큼 재정지원 추가 부담 우려...재정고속도로 전환이 대안
 

자료사진 DB


[더코리아뉴스]
고대승 기자 = 최근 3년간 정부의 민자고속도로 통행료 지원액이 약 1조 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신창현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3년 간 인천공항고속도로 등 9개 민자고속도로에 대한 재정지원액은 2015년 3,204억 원, 2016년 3,627억 원, 2017년 3,094억 원으로 총 9,925억 원에 이르렀다.
  
같은 기간 고속도로별 지원액은 인천공항고속도로가 2,566억 원으로 가장 많았으며, 대구-부산고속도로 2,423억 원, 천안-논산고속도로 1,678억 원,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1,278억 원, 부산-울산고속도로 969억 원 순이었다.

이 같은 재정부담이 발생하는 이유는 국토부와 운영주체가 「사회기반시설에 대한 민간투자법」에 따라 실제 통행료 수입이 보장기준에 미달할 경우 부족분을 충당해 주는 협약을 맺고 있기 때문이다.
  
민자고속도로의 경우 재정고속도로보다 평균 1.4배, 특히 인천대교는 최대 2.89배나 비싼 통행료를 징수하는 것으로 드러나면서, 정부는 적자 보전, 국민들은 비싼 통행료로 2중 피해를 보고 있다.
  
신 의원은 “정부가 민자고속도로 통행료 인하방침을 발표했지만 그 손실을 재정으로 보충해주면 그돈이 그돈"이라면서 "민자고속도로를 재정고속도로로 전환하는 것이 해결책”이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고대승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이종배 의원, ‘실버존’확대하는 '도로교통법 개정안' 대표발의 (2018-11-16 10:45:42)
홍철호 의원 “김포도시철도 미세먼지 정화시설 226대 설치” 한다 (2018-11-07 20:37:09)

올에이지 히트팝 최고의 뮤지...
"디자인에 가치를 더하다"
제천, 슬로씨티와 한방(韓方)...
축구, 전반전 '남태희-황의조 ...
[포토] 청와대 본관 세종실에...
문 대통령, “부패에는 크고 ...
국회의장, “아세안 국가가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