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2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섹세스, “리더는 세상 사람들보다 먼저 근심하고 나중에 즐겨야”
등록날짜 [ 2018년11월27일 06시02분 ]
 
 

문희상 국회의장은 11월 26일(월) 저녁 제10회 2018 서울 석세스 대상(Seoul Success Awards 2018)에 참석해 축하의 말을 전했다. 2018.11.26. 국회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26일 저녁 제10회 2018 서울 석세스 대상(Seoul Success Awards 2018)에 참석해 “선우후락(先憂後樂), 리더는 세상 사람들보다 먼저 근심하고 나중에 즐겨야” 한다며, “대한민국은 분단된 국토, 부족한 자원이라는 열악한 환경 속에서도 국제사회의 일원으로서 그 위상을 드높여 왔다”면서 “결국 사람의 힘이었다고 생각한다. 성숙한 시민, 창의적인 인재, 열정 가득한 리더가 그 힘의 원천”이라고 말했다.

 “‘선우후락(先憂後樂)’의 뜻을 깊이 새겨주길 청한다. 선우후락은 ‘세상 사람들보다 먼저 근심하고 나중에 즐겨라’라는 중국 송나라 재상 범중엄이 악양루기에 남긴 글귀다. 이는 서양의 노블레스 오블리주와 일맥상통한다”고 말했다.

이어 문 의장은 국회의 역할과 책임을 강조하며 “대한민국은 민족사적으로나 세계사적으로 격변기의 한복판으로 들어가고 있다. 각계각층을 대표하는 리더들의 역할이 중요한 시점이다”라며 “국가의 발전과 국민의 삶을 먼저 생각하고 지금까지와 같이 열정과 노력으로 경주해 주시기를 기대한다. 입법부에서도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올해로 10회째를 맞은 서울 석세스 대상은 서울신문과 STV가 주최하여 다양한 분야에서 창조적 사고와 열정으로 국가와 사회문화 발전에 공헌한 단체나 개인에게 주는 상이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권미혁 의원, “은둔형 외톨이 지원방안 도출을 위한 토론회” (2018-11-27 06:07:04)
문희상 국회의장, 스리프리야 랑가나탄 주한인도대사 예방 받아 (2018-11-27 05:55:56)

상습체납차량 전국 243개 자치...
펜타스톰, AIC 2018 한국대표팀 ...
댄스빌, YG엔터 ‘위너’ 공연 ...
라인게임즈, ‘LPG’ 통해 10종 ...
고프로, 네이버 포스트 크리스...
웹젠, 봉사동호회 ‘반딧불’ ...
현대모비스 연료전지 스택 공...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