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3월22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해군, 잠수함 아버지·아들 승조원 첫 탄생!
등록날짜 [ 2019년01월06일 14시31분 ]
 - 해군 214급 잠수함 홍범도함에 아버지 정상봉 준위와 아들 정한민 하사 함께 근무
 

잠수함 운용 이래 한 배를 함께 타는 첫 부자 승조원인 아버지 보수관 정상봉 준위(오른쪽)와 아들 추기사 정한민 하사(왼쪽)가 홍범도함 승조원들의 격려를 받으며 홍범도함 현문에서 기념촬영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 해군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해군 214급 잠수함 홍범도함(SS-Ⅱ, 1800톤)에 부자(父子) 승조원이 탄생했다. 

홍범도함에는 아버지 정상봉 준위(49세)가 근무하는 홍범도함에 아들 정한민 하사(24세)가 배치되어 함께 근무하고 있다.

지난 1월 4일 아버지 정 준위가 잠수함에서의 마지막 근무를 마치기 한 달여 전, 아들 정 하사가 잠수함 기본과정을 수료하고 같은 잠수함으로 오면서 부자(父子)가 한 근무지에서 만났다.

함께하는 기간은 짧지만, 해군이 잠수함을 운용한 이래 한 배를 타는 첫 부자(父子) 승조원이 탄생한 것이다. 잠수함사령부에 부자(父子) 승조원은 지금까지 여러 명이 있었지만 동일한 잠수함에 아버지와 아들이 함께 근무하게 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아들 정한민 하사는 지난 2017년 2월 24일 해군 부사관 254기로 임관했다. 정 하사의 첫 근무지는 수상함. 정 하사는 잠수함 지원 조건인 수상함 근무 1년을 마치자마자 2018년 6월 잠수함 승조원에 지원했다. 이후 6개월여의 교육‧훈련을 거쳐 지난 1월 4일 잠수함 기본과정을 33기로 수료했다. 

정한민 하사는 잠수함 기본과정 수료 직후 홍범도함에 배치돼 임무를 시작했다. 홍범도함에는 아버지 정상봉 준위가 보수관으로 근무하고 있다. 보수관은 기관분야를 담당한다. 정 하사의 직책은 잠수함의 디젤엔진을 담당하는 추기(추진기관)사, 아버지가 분대장으로 있는 직별이다.

정상봉 준위는 잠수함 역사의 산증인이다. 1996년 잠수함 기본과정을 수료했으며 이후 20여 년 동안 잠수함부대에서 근무했다. 그중 잠수함 승조 기간은 14년이다. 돌고래함에서 4년, 정운함과 최무선함에서 6년, 손원일함과 홍범도함에서 4년을 보냈다. 정 준위는 홍범도함을 끝으로 잠수함 근무는 마무리하고 육상으로 보직을 옮긴다.

특히 정 준위는 손원일함 근무 시에는 인수요원으로 214급 잠수함 운용의 초석을 닦았다. 당시 8개월간 독일에 체류하면서 신규 도입장비에 대한 교육을 받는 동시에 기술교범을 번역하고 시운전평가서를 작성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이때 정한민 하사는 아버지를 따라 어린시절을 독일에서 보냈다. 독일 잠수함 제작사가 위치한 킬(Kiel) 인근에서 아버지와 함께 생활하며 잠수함을 타고 싶다는 마음을 가졌다고 한다.

부자(父子)가 홍범도함에서 함께 근무하는 기간은 약 한 달 남짓이다. 그 기간 동안 정상봉 준위는 아들에게 최대한 많은 것을 알려줄 예정이다. 

아버지 정상봉 준위는 “잠수함은 한 사람의 실수로도 모든 승조원이 위험에 처할 수 있기 때문에 각자의 역할과 책임이 매우 중요하다”라며 “아들이 아직은 내가 보기엔 많이 부족하지만 열심히 노력해 기본에 충실하고 행동에 앞서 한 번 더 생각하는 신중한 승조원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아들 정한민 하사는 “잠수함에 지원하겠다는 의사는 아버지께 가장 먼저 보고 드렸는데, 어렵고 힘든 잠수함 승조원의 길을 스스로 선택한 모습이 대견스럽다는 말씀을 해주셔서 울컥했다”라며 “한 평생 대한민국의 바다를 지켜 온 아버지를 따라 최정예 잠수함 승조원이 되어 영해를 철통같이 수호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정상봉 준위의 둘째 아들 정수민 중사(진)(23세)도 해군에서 복무 중이다. 정 중사(진)은 수상함 음탐사로 근무하면서 아버지, 형에 이어 잠수함 승조원이 되겠다는 포부를 가지고 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수원화성 군전투비행장, 이전 문제로 수원시와 화성시 갈등의 골 깊어져 (2019-01-06 18:49:03)
[영상] 서해서 신형호위함 등 첫 전대급 해상기동훈련 (2019-01-05 19:30:26)

영화 '원죄'-日 유바리 영화제 ...
뜨거운피, 정우 캐스팅! 3월 말...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류...
디지털 데이터를 예술로 나타...
환경부, ‘세계 물의 날’ 기...
e스포츠 경기장 넥슨 아레나, ...
‘레드 데드 온라인 베타’ 적...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