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의 가치와 존엄은 바로 우리 자신의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1월19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IT.과학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최고의 CG기술로 만든 영화 '알리타:베틀 엔젤'의 기술진 내한
등록날짜 [ 2019년01월08일 00시48분 ]
 7일, 서울 용산 아이파크몰 CGV에서 영화 개봉 앞두고
 

▲7일 열린 영화 '알리타:베틀엔젤'의 그래픽을 담당한 웨타 디지털의 마이크 코젠스 감독은 “퍼포먼스 캡쳐 기술의 반응성 수트를 이용, 주변의 보이지 않는 적외선 카메라가 배우 얼굴에 표시된 마커를 통해 몸의 움직임 등을 모두 추적, 이를 통해 액터 퍼펫(Actor Puppet)을 이용 알리타의 섬세한 표정을 구현했다고 했다.(사진=하성인기자)

[더코리아뉴스] 하성인 기자 = 7일 오전 서울 용산 아이파크몰CGV에서는 오는 2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혁신적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 '알리타: 배틀 엔젤'의 시각 효과를 담당한 세계적인 디지털 그래픽 스튜디오 웨타 디지털(Weta Digital) 제작진의 프레젠테이션 및 기자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리드 애니메이터로서 '아바타'를 이끌며 제임스 카메론과 환상적인 호흡을 보여준 마이크 코젠스 애니메이션 감독과 '스타워즈: 깨어난 포스', '어벤져스' 등 화려한 블록버스터 작품에 다수 참여하고 2016년 웨타 디지털에 입사해 '혹성탈출: 종의 전쟁'까지 선보인 한국인 김기범 CG 감독이 참석해 '알리타: 배틀 엔젤'의 독보적인 시각효과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혔다.
 

먼저, 마이크 코젠스 감독은 프레젠테이션을 통해 “’알리타’라는 인물을 생동감 있게 표현 했고, 주도권을 가진 여성 캐릭터를 강력하게 표현해냈다”고 밝혔으며, 그는 “퍼포먼스 캡쳐 기술은 반응성 수트를 이용한다. 주변의 보이지 않는 적외선 카메라가 배우 얼굴에 표시된 마커를 통해 몸의 움직임 등을 모두 추적한다. 이를 통해 액터 퍼펫(Actor Puppet)을 만든다”고 전한 가운데, 실제와 가까운 ‘알리타’ 캐릭터를 구현하기 위한 배우 로사 살라자르와 그녀의 액터 퍼펫을 비교하는 과정들을 선보였다.

또한, “표정뿐만 아니라 자세와 움직임을 동시에 잡아내는 것이 중요했다면서 그렇기에 ‘알리타’는 저희의 야심을 담아낸 캐릭터다”라고 전했다.

이어서 김기범 CG 감독은 ‘알리타’의 피부나 머리카락 질감과 같은 외형적인 부분에 대해 설명하면서 그는 “실제 사람의 얼굴을 ‘알리타’와 같은 각도에서 촬영 후, 조명을 이용해 솜털, 모공, 머리카락 한 가닥 한 가닥까지 똑같이 표현했다”고 전했다.

▲웨타 디지털에서 애니메이터 감독으로 영화 '알리타:베틀엔젤'의 그래픽 작업에 참여한 김기범 감독이 제작에 대한 기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사진=하성인기자)

특히, “보통의 다른 영화가 주변 헤어가 가이드 헤어로 따라오는 형태였다면, ‘알리타’는 세계 최초로 머리카락 한 가닥마다 모두 시뮬레이션을 실행해서 표현했다”고 덧붙여 놀라움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알리타’의 얼굴을 클로즈업한 장면을 보며 “지금의 장면은 극도로 클로즈업한 테스트 장면인데, 쌍꺼풀이 잘 표현 돼서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장면이다”라며 자부심을 드러냈다.

이에 마이크 코젠스 감독은 “컨셉 아트를 완성한 후 어떻게 디자인하고 구현해 나갈지 노력했다. <혹성탈출: 종의 전쟁>의 ‘시저’를 비롯한 여러 캐릭터를 거쳐 '알리타: 배틀 엔젤'까지 왔기에 표현 기술에 대한 진보를 이루었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프레젠테이션을 마친 후 이어지는 기자간담회에서는 ‘알리타’를 구현 하면서 특별하다고 생각했던 부분이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 마이크 코젠스 감독은 “저희는 ‘알리타’의 표정에 더욱 집중하면서도 감정을 잡아내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했다. 대화를 하면서 일어나는 표정의 변화까지 형성하기 위해 노력해 설득력 있게 만들어냈다”라고 했다.

이어 완벽한 CG였다면 배우가 필요 없는 것 아니냐는 질문에 대해서 김기범 감독은 “배우한테 연기를 주문하는 것이 아니라 배우가 스스로 연기하게 두고, 그것을 ‘알리타’에 투영시키는 데에 총력을 기울였다”라고 전해 자신감을 엿보게 했다.

▲제임스 카메룬과 웨타 디지털의 뛰어난 그래픽 기술로 태어난 영화 '알리타:베틀엔젤'의 한 장면.

이와 함께 김기범 감독은 ‘알리타’의 눈 클로즈업 장면들을 인상적인 장면 중 하나로 꼽았다. 그 이유로 “눈의 모든 해부학적 구조를 연구해 홍채의 형태를 먼저 구성하고 작업할 정도로 완벽히 재현하려 노력 했기 때문”이라고 전하며, 실제 세계의 모든 것들을 시뮬레이션해서 만드는 웨타만의 방식으로 탄생한 '알리타: 배틀 엔젤'에 대한 퀄리티를 자신했다.
 

끝으로 마이크 코젠스 감독은 “이 영화를 통해 만들어낸 캐릭터를 여러분에게 공유하고 보여드릴 수 있어 행복하다”라며 “많이 와서 봐주시고, ‘알리타’와 사랑에 빠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덧붙여 김기범 감독은 “모터볼 경기 장면만 아이맥스로 보셔도 가치가 충분한 영화다”라고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리며 행사를 마무리했다.
 

영화 '알리타: 배틀 엔젤'은 26세기, 기억을 잃은 사이보그 소녀 ‘알리타’의 이야기를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로 전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다. '메이즈 러너' 시리즈에서 눈에 띄는 활약을 보여준 로사 살라자르를 비롯한 크리스토프 왈츠, 키언 존슨, 마허샬라 알리, 제니퍼 코넬리 등 할리우드 명품 배우들이 합류해 연기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알리타: 배틀 엔젤'의 특별한 세계관과 웅장한 스케일을 완벽하게 담아낸 세계적인 디지털 그래픽 스튜디오 웨타 디지털(Weta Digital)의 믿을 수 없을 만큼 놀라운 시각 효과 기술을 더해 예비 관객들의 관심을 고조시킨다.
 

웨타 디지털 제작진이 놀라운 기술로 특별한 세계를 구현해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영화 '알리타: 배틀 엔젤'은 오는 2월 개봉 예정이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하성인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부, 민간주도 우주개발 생태계조성 미래 혁신성장동력 창출 (2019-01-09 13:55:54)
‘텀블벅’, 넥슨과 함께 진행한 ‘네코장’ 31개 프로젝트 펀딩 성공 (2019-01-04 11:44:39)

경쾌하고 독특한 선율의 경기...
신명나는 사물놀이판!! 국립부...
이성욱, OCN 디지털 스튜디오 ...
[프리뷰]히어로 칸타레, 기존 ...
블루스택, CPU와 부팅 시간 줄...
‘뮤 온라인H5’ ‘길드 대결...
국립부산국악원, 새해잔치 신...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