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오슬로 포럼 기조연설…'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20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영선 의원, ‘국회의원 이해충돌 사전 차단’ 법안 발의
등록날짜 [ 2019년02월05일 12시18분 ]
 
 

박영선 의원(더불어민주당/구로구을)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박영선 의원이 지난달 30일(금) 국회의원의 이해충돌을 차단하기 위한 공직자윤리법 개정안과 국회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국회의원의 상임위 활동이나 예산안·법안 심사에서 이해충돌이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을 사전 방지하는 조항을 신설하는 내용과 우선 공직자윤리법 개정안은 공무원으로 일하다가 바로 국회의원으로 선출된 경우 3년 동안 기존 업무와 관련된 상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 할 수 없도록 하는 것이 골자이다.

또한 국회법 개정안은 국회의원이 이해관계가 있는 예산안이나 법안을 심사할 때 제척되는 경우를 규정하고, 의원 스스로 회피 신청을 할 수 있는 조항을 신설하는 내용이다. 
  
국회의원의 부동산도 주식과 마찬가지로 국가재정이 투입되는 사업등 직무관련성이 직접적으로 있는 경우에는 백지신탁하게 하고 국가재정이 투입되는 사업이 시작된 후 관련된 부동산은 신규 매입하지 못하도록 하는 것이다. 
  
박 의원은 “이번에 발의한 이해충돌방지법은 국회의원의 이해충돌행위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공무원에서 바로 국회의원에 선출된 경우 관련 상임위에 3년간 갈 수 없고, 이해관계있는 예산안 및 법안 심사에서 제척․회피하도록 하는 내용이다.”라며 “앞으로 국회의원 소유의 부동산이 국가재정사업과 관련이 있는 경우 주식처럼 신탁을 하는 제도를 도입할 필요가 있으며, 이와 함께 국가재정이 투입되는 사업이 시작된 후 관련 부동산을 신규 매입하지 못하도록 하는 법안을 발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국 곳곳에 ‘쓰레기 산’ 방치폐기물 약 100만 톤 늘려있어. (2019-02-06 12:41:05)
박영선, 남녀를 같은 비율로 후보추천하는 “남녀동수법” 발의 (2019-01-27 13:44:32)

백두산의 역사문화적 귀속성...
액토즈소프트, 중국 시나 웨이...
산림청, 캄보디아 대표단과 국...
‘마스터탱커’ 원스토어 정...
아키에이지, 신규·복귀·PC방 ...
1992년 문화재 당국, “성락원, ...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 신규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