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손흥민, ‘반쪽짜리’ 토트넘으로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4월25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임재훈 의원, ‘세계잉여금’ “국가회계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등록날짜 [ 2019년02월14일 13시01분 ]
 
 

바른미래당 임재훈의원(국회 교육위원회 간사)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정부가 세출예산과 관계없이 사용하는 경비인 ‘세계잉여금’에 대해 국회의 사전 통제를 강화하는 “국가회계법 일부개정법률안”을 임재훈 의원이 지난 12일 대표발의 했다.

‘세계잉여금’은 매 회계연도 세입세출 결산상 잉여금에서 차년도 이월액 등을 공제한 금액으로, 국무회의의 심의를 거쳐 대통령의 승인으로 세출예산과 관계없이 사용함과 동시에 국회의 동의 없이 쓸 수 있는 경비이므로 국회가 그 적정 사용 여부 등을 심사할 필요가 있다는 지적이 지속되어 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현행법은 결산보고서의 부속서류로 「국가재정법」 제90조에 따른 전년도 ‘세계잉여금’의 처리명세서만을 첨부하도록 하고 있다. 예를 들어, 2019년도에 2018회계연도 결산보고서를 제출하면서 2017년에 발생한 ‘세계잉여금’의 2018년도 처리내역을 작성하여 제출하는 방식이다. 즉, ‘세계잉여금’에 대한 통제는 사후보고의 형태로만 가능했다.

임 의원이 발의한 개정안은 결산보고서의 부속서류로 전년도 ‘세계잉여금’의 처리명세서 외에 해당 회계연도에 발생한 ‘세계잉여금’의 내역 및 향후 사용계획서를 추가로 국회에 제출하게 함으로써 ‘세계잉여금’ 처리에 대한 국회의 통제를 강화하려는 것이다.

임 의원은 “국회의 핵심 임무는 국민의 세금이 어디에 쓰이는지 철저하게 감시하는 것.”이라며 “깜깜이 예산에 대한 국회의 통제를 강화하여 국민의 세금이 오로지 국민의 삶을 위해 쓰여 지게 만들어야 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개정안을 통해 정부가 국회 동의 없이 쓸 수 있던 ‘세계잉여금’에 대한 통제가 이루어져 국회의 예산권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문희상 국회의장, “북한, 핵 폐기시 밝은 미래 보장” (2019-02-15 13:06:21)
신창현, ‘임금체불 방지법’ 국가 대신지급 발의 (2019-02-13 10:50:29)

전주국제영화제, 국제 구호 개...
DIMF,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와 ...
컨버젼서 아트展 '누보로망, ...
부산국제영화제, 2019 아시아영...
명탐정 피카츄, 오직 유료시사...
어벤져스: 엔드게임, 흥행 신...
썸에이지, 200억원 규모 유상증...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