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손흥민, ‘반쪽짜리’ 토트넘으로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5월23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산림청, 버섯종균생산업 시설기준 유연화 등 13개 과제 정비
등록날짜 [ 2019년04월24일 17시00분 ]
 
 



더코리아뉴스] 김현민 기자 = 산림청은 이낙연 국무총리 주재로 열린 ‘제75회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경제활력 제고를 위한 포괄적 네거티브 규제 전환방안’이 확정됨에 따라 산림분야 전반에 규제혁신의 확산시키는데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괄적 네거티브 방식의 규제란 신제품·신서비스에 대해 시장출시를 우선 허용한 후 필요시 사후에 규제를 도입하는 것을 말한다.

앞서 산림청은 포괄적 네거티브 규제 전환 대상으로 정부 전체 132개 과제 중 4개의 과제를 발굴해 개선했으며, 9개 과제를 추가로 정비할 계획이다.
 
개선된 과제는 기업경영림을 경영할 수 있는 업종 확대 임산물 소득원 지원대상 품목 분류체계 유연화 임산물의 범위에 목재제품 개념을 포괄적으로 정의 특별관리임산물 포장 규격 유연화 등이다.
 
앞으로 산림청은 ►버섯종균생산업 시설기준 유연화 임산물 포장재료 다양화 민북지역 내 산지복구·생태 복원 전문기관 유연화 산림레포츠시설 종류 유연화 목재제품 신기술 지정대상 유연화 영림단 도급사업 범위 유연화 채석경제성 평가 전문조사기관 지정범위 유연화 민북지역에서 예외적 산지전용 허용사업 범위 유연화 민북지역 산지특별보호지역 내 설치 시설범위 유연화 등 9개의 과제를 연말까지 정비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기술혁신과 시장변화를 따라가지 못하는 경직적인 입법방식으로 인해 발생하는 불합리한 문제가 해소되고, 신기술 개발을 촉진해 업체들의 경쟁력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조준규 법무감사담당관은 “신제품·신서비스 관련 사전 규제를 없애기 위해 법령 개정을 지속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김현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산국제영화제, 2019 아시아영화아카데미(AFA) 참가자 모집 (2019-04-24 22:30:18)
국립나주문화재연구소, ‘복암리, 옛 마을을 엿보다’ 전시 열어! (2019-04-24 15:20:39)

‘크레이지아케이드 BnB M’ 신...
블리자드, 사회 공헌 활동 노...
‘탱크로얄’ MWU 코리아 어워...
‘뮤 레전드’ ‘원한의 오르...
이의경 식약처장, 가정간편식 ...
‘카이저’, 출시 1주년 앞서 ...
스타크래프트 II: 공허의 유...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