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손흥민, ‘반쪽짜리’ 토트넘으로 ...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5월27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꿈의 암치료기 중입자가속기 부산 기장군에 구축”
등록날짜 [ 2019년05월11일 07시39분 ]
 - 과기부-부산시-기장군-서울대병원 2023년까지 중입자치료센터 구축을 위한 협약 체결 -
 

자료사진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부산시가 서울대병원을 주관기관으로 선정하여 중입자가속기 구축사업을 재개키로 하고, 10일 과기부, 부산시, 기장군, 서울대병원 4개 기관이 기장 중입자치료센터에서 관계기관간 적극적인 협력과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윤상직 의원이 이날 밝혔다.

협약식에는 윤 의원을 비롯해 유영민 과기부 장관, 오거돈 부산시장, 김연수 서울대학병원 진료부원장, 오규석 기장군수 등이 참석했으며, 2023년까지 사업완수를 위한 협력 지원과 사업비 투입 등의 내용을 담은 협약서에 서명했다.

또 이번 행사에서 서울대병원 및 지역의료기관(부산대병원, 동남권의학원, 동아대병원, 부산백병원, 고신대병원, 부산시 병원회)은 지역의료 발전을 위하여 상호 교류·협력한다는 내용의 상생협약도 체결했다.

환자 치료에 대한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지역 의료진들과 치료 기술을 고도화하는 등 지역과의 적극적인 협력을 기반으로 센터를 운영하겠다는 것이 관계기관들의 구상이다.

2010년에 시작한 중입자가속기 구축사업은 기존 주관기관의 사업 분담금(750억원) 확보에 차질이 생겨 일부 지연이 있었으나, 이후 기관 간 분담금 규모를 포함한 사업 예산 규모와 사업 기간을 재설정하고 사업운영위원회의 의결을 거쳐 5월 1일부터 사업에 재착수해 결실을 보았다.

총사업비는 2,606. 6억 원으로 2023년에 준공될 예정이다.

윤 의원은 “이번 협약식을 계기로 암 환자분들께 한줄기 빛과 같은 중입자가속기 사업이 조속한 시일 내에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또한, 이 사업을 통해 기장군이 미래의 의료관광허브로 발전할 수 있는 든든한 토대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부산지역화폐’도입, 지역 부가가치 역외유출 막는다 (2019-05-11 07:45:10)
문희상 의장, 리잔수 中 전인대 상무위원장…미세먼지 공동대응 (2019-05-09 10:45:40)

라그나로크 마스터즈, 일본 지...
'치우: 신시에 이는 바람' 전...
국가기술표준원, 전기자동차 ...
오버워치, 엘리먼트 미스틱 컨...
올바른 게임 이해 돕는 ‘게임...
'리니지2 레볼루션' 신규 종족 ...
‘열혈강호 온라인’, 베이징...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