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오슬로 포럼 기조연설…'국...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17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자거래 통한 마약판매, 앞으로 처벌 강화된다
등록날짜 [ 2019년05월19일 04시32분 ]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김영호 의원이 전자거래를 통한 마약 판매자 처벌 강화하는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 지난 17일 발의했다고 밝혔다.

법안이 통과되면 전자거래를 통하여 마약 판매한 자 10년 이하의 징역 및 1억 원 이하 벌금형 부과로 처벌이 강화된다.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일부개정법률안에 따르면, 현행법(제28조)은 「전자문서 및 전자거래 기본법」에 따른 전자거래를 통한 마약 또는 향정신성의약품의 판매를 금지하고, 이를 위반한 자에 대하여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하고 있다.
 
하지만, 전자거래를 통한 마약 및 향정신성의약품의 구입은 판매자와 구매자가 직접 대면하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일반인들도 쉽게 마약을 구입 할 수 있고, 단속이 어려워 사회 전반적으로 마약이 확산되는 주요 요인이 되고 있다.
 
이에 마약 또는 향정신성 의약품을 전자거래를 통하여 판매한 자에 대한 처벌을 10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원 이하의 벌금형으로 강화하여 마약 및 향정신성의약품의 오·남용이 확산되는 것을 막고자 하는 것이 법안의 발의취지이다. 
 
김 의원은 “최근 유명 연예인들의 마약관련 사건·사고가 끊이지 않아 사회 전반적으로 마약이 퍼지는 것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며 “전자거래를 통해 거래되는 마약에 대해 단속이 현실적으로 어려운 만큼 형량과 벌금을 강화하여 마약이 사회에 확산되는 것을 방지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코오롱인보사 관련, 정부의 책임있는 대책마련 촉구 기자회견 가져 (2019-05-21 10:36:41)
"4차산업혁명 시대, 개인정보보호 제도 보완 위해 국제사회 협력해야" (2019-05-19 04:26:55)

월요일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운세, 6월 17일[음력 5월 15일] ...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6월 16일...
운세, 6월 16일 [음력 5월 14일] ...
메이플스토리,'메이플 잘 아는...
토요일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운세, 6월 15일[음력 5월 13일]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