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H 소형무장헬기 시범비행 ”서울 ADEX 2019...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0월24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문화·라이프 > 문화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 화려하게 막 올려
등록날짜 [ 2019년07월11일 23시01분 ]
 배우 오만석 사회로, - 개막작, 고 유현목 감독의 대표작 <오발탄>, 음악과 목소리 연기를 라이브로 펼치는 ‘씨네라이브’ 상영
 

▲올 충무로뮤지컬영화제 개막 공연으로 서병구 안무로 '올 댓 포시'가 개막식 참석자들로부터 많은 박수 갈채를 받았다.(사진=하성인기자)

[더코리아뉴스] 하준희 기자 = 어제 10일 저녁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Chungmuro International Musical Film Festival 2019/ 주최, 주관 (재)중구문화재단)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올해 뮤지컬 영화 축제를 시작했다.

이번 충무로뮤지컬영화제 개막식 사회는 2016년 1회부터 본 영화제 사회를 맡아온 오만석이 맡았으며, 최근 드라마 ‘검법남녀2’의 바쁜 촬영일정에도 불구하고 흔쾌히 개막식 사회로 나서며 충무로뮤지컬영화제와의 의리를 과시했다.

개막 공연은 2016년 제2회 영화제 개막 공연으로 선보여 영화계와 공연계 모두 호평한 댄스컬 ‘올 댓 포시(All That Fosse)’가 펼쳐졌다.

‘올 댓 포시’는 브로드웨이 뮤지컬 거장 밥 포시의 대표작 <스위티 채리티>, <카바레>, <레니>, <올 댓 재즈> 등의 대표 안무를 재구성한 공연으로 밥 포시 특유의 화려하고 풍성한 댄스 공연으로 올해 영화제의 시작을 화려하게 막을 올렸다.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 개막작은 한국 리얼리즘 영화 거장 고 유현목 감독의 대표작 <오발탄>이 ‘씨네라이브’로 상영되었다. 

▲개막작으로 선정된 '오발탄'은 한국영화 100년과 유현목 감독 타계 10주년을 맞아 선정, 조윤성아 음악을 맡고 KBS성우극회 대사 이어갔다.(사진=하성인기자)

1961년 개봉한 영화 <오발탄>은 각 종 영화 관련 설문 등에서 항상 최고의 영화로 손꼽혔던 명실상부 한국영화 100년사 중 최고의 걸작이다. 그동안 필름이 유실되어 상영하지 못했으나. 샌프란시스코 영화제 출품되었던 필름이 남아있던 것이 발견되어 지난 2015년 한국영상자료원에서 디지털 복원하였다. 이번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 개막식에서는 이 디지털 복원판을 상영하고, 음악과 목소리 연기를 라이브로 선보이는 ‘씨네라이브 ‘로 상영한다.

<씨네라이브: 오발탄>의 음악은 세계적인 째즈피아니스트 조윤성이 맡아서 영화 음악 전곡을 새로 작곡했으며, 개막식에서는 ‘조윤성 세미-심포닉 앙상블’ 21명의 연주자들이 무대에 올려 화려하고 풍성한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목소리 연기는 지난 영화제에서 공연했던 <저 하늘에도 슬픔이>, <별들의 고향> 등의 낭독공연 및 씨네라이브를 담당한 KBS성우극회가 맡아 영화의 사실감을 살렸다.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는 새 탄생을 준비하는 전환점이 되는 올해의 영화제를 준비하며, 예년까지 유료 상영하던 영화 상영을 전부 무료 상영으로 전환했다.

이에 따라 티켓은 온라인 사전 ‘예매’가 아닌 ‘예약’으로 이루어지며, 예년과 달리 충무아트센터 홈페이지 www.caci.or.kr 에서 예약 접수 중이다. 이미 1, 2차 티켓 오픈 시마다 대부분의 작품들이 매진되는 등 시민들의 호응도 뜨겁다. 이에 충무로뮤지컬영화제는 추가 좌석을 확보하고 현재 3차 티켓 예약이 진행중이다.

▲개막 공연작 '올 댓 포시'의 한 장면(사진=하성인기자)

인터넷 예약이 매진되어도 매 작품 상영 시마다 현장에서 약 10%정도의 티켓을 선착순 1인1매 현장 배부될 예정으로, 인터넷 예약에 실패한 시민들에게도 영화 관람의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통칭 ‘노쇼’ 로 불리는 미발권 예약 티켓 역시 매 회 차 상영 시작 직후부터 30분까지 현장에서 기다린 관객들에게 배부된다.
 

 (재)중구문화재단이 주최, 주관하는 제4회 충무로뮤지컬영화제는 ‘7월 10일부터 13일까지 영화제의 이름인 ‘충무로뮤지컬영화제’를 주제로 펼쳐진다. 이에 올해는 ‘영화와 뮤지컬의 융합’이라는 새로운 예술적 도전과 미래지향적 영상축제를 추구해 온 ‘충무로뮤지컬영화제’의 5년을 돌아보고, 새 탄생을 준비하는 해가 될 예정이다.

올해 영화제가 집중 개최되는 충무아트센터는 뮤지컬 제작 노하우와 인프라를 보유한, 공공 공연장 최초의 뮤지컬 전문 공연장이다.

2005년 충무아트홀로 시작, 2016년 충무아트센터로 이름을 바꾸어 오늘에 이르기까지 뮤지컬 전문 공연장으로써 최고의 무대시스템과 최적의 관람환경을 제공하여 관객들의 큰 사랑을 받아왔다.

올해의 영화제는 장소를 충무아트센터로 집중하는 대신 대극장, 중극장 블랙, 소극장 블루 등의 세 개 공연장에서 전 편 무료 상영될 예정이다. 6월 20일부터 충무아트센터 홈페이지(www.caci.or.kr)를 통해 예매할 수 있으며, 영화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충무로뮤지컬영화제 홈페이지(Chimff.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하준희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뮤지컬 '맘마미아' 신나는 음악과 함께 3년만의 귀환.! (2019-07-17 10:03:06)
‘독립영화의 현주소를 묻다’ (2019-07-09 22:40:39)

삼국블레이드, 촉나라 무장 관...
문화재청, ‘명인오마주’ 공...
‘샷 온라인’ 할로윈 기념 이...
‘미르의 전설2 어게인’ 전 ...
펄어비스, B2C부스서 신작 공...
농촌진흥청, '동물교감교육' ...
리니지2M, 수용 인원 증설한 1...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