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H 소형무장헬기 시범비행 ”서울 ADEX 2019...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07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문화·라이프 > 공연·전시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019 예술의전당 가족오페라 <투란도트> 공연
등록날짜 [ 2019년07월20일 19시28분 ]
 오는 8월 8일부터 18일까지
 


[더코리아뉴스] 하성인 기자 = 예술의전당(사장 유인택)은 오는 8월 8일(목)부터 8월 18일(일)까지 2019 예술의전당 가족오페라, 푸치니의 <투란도트>를 CJ 토월극장 무대에 올린다고 밝혔다.

오페라 초심자와 청소년을 위해 재탄생하는 이번 무대는 생동감 넘치는 연출과 가슴을 울리는 연주로 관람객에게 ‘우리 가족 첫 번째 오페라’의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예술의전당은 2001년부터 가족오페라 시리즈를 시작해 2017년까지 <마술피리>, <어린왕자> 등 총 15편의 작품을 통해 12만여 명의 관람객을 불러 모은 바 있다. 많은 레퍼토리 중 가장 큰 사랑을 받은 작품은 <투란도트>로, 세계적으로 가장 유명한 오페라 아리아 ‘공주는 잠 못 이루고(Nessun Dorma)’가 연주되는 작품이자 작곡가 푸치니(G. Puccini,  1858-1924)가 남긴 최후 유작이기도 하다.

<투란도트>는 칼라프 왕자가 투란도트 공주의 수수께끼를 풀어가며 사랑과 희망, 희생을 일깨워주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번 공연에서는 원작의 중국 색채가 표현진 연출의 손길을 거쳐 보다 현대적이고 세련되게 선보여질 전망이다. 출연진도 눈길을 끈다.

매혹적이면서도 잔혹한 카리스마로 세상을 공포로 떨게 하는 투란도트 역에는 유럽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소프라노 이윤정과 최근 대한민국오페라페스티벌의 <나비부인>에서 절창으로 호평 받은 소프라노 이다미가 캐스팅 되었다. 고난도의 아리아 ‘공주는 잠 못 이루고’를 소화할 칼라프 왕자 역에는 독일 도르트문트 오페라극장을 중심으로 유럽 전역에서 활동 중인 테너 이정환과 한국의 대표 칼라프로 평가받는 테너 한윤석이 출연한다.

지고지순한 사랑으로 희생을 마다않는 류 역에는 소프라노 김신혜와 신은혜가 출연하며, 이외에도 바리톤 김종표, 테너 김재일, 테너 노경범, 베이스 김철준 등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성악가들이 총출동한다.

수원시향 상임지휘자로 활동 중인 최희준의 지휘로 코리안심포니오케스트라가 멋진 하모니를 들려준다. 유인택 사장은 “연주자들의 숨결과 작은 울림까지 전달할 수 있도록 한 만큼 우리 가족 모두를 오페라 애호가로 안내할 길잡이로 충분한 공연이 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오페라 <투란도트>의 입장권은 3만원~7만원이며 예매와 문의는 예술의전당 홈페이지(www.sac.or.kr)와 콜센터(02-580-1300),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하성인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학로 연극 '자메이카 헬스클럽'만의 통큰 8월 핫써머 이벤트 (2019-07-20 19:39:07)
수지오페라단 10주년 기념 오페라 “카르멘” 갈라 공연 (2019-07-20 19:21:08)

엘소드, 챔피언스 리그 한국팀...
목포시, 1천만 관광객 유치를 ...
토요일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
운세, 12월 7일 [음력 11월 11일] ...
검은사막, 신규 클래스 ‘가디...
산림청, ‘12월 추천 국유림 명...
CFS 2019, 그랜드 파이널 7일 개...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