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H 소형무장헬기 시범비행 ”서울 ADEX 2019...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10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정부, 국부펀드, 일본 전범기업에 5,321억원 투자
등록날짜 [ 2019년08월10일 00시25분 ]
 - 한국투자공사, 미쓰비시 계열사 등 46개 전범기업에 투자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유승희 의원(더불어민주당)이 9일 2019년 6월 말 현재 국부펀드 한국투자공사가 미쓰비시 계열사 포함, 46개 일본 전범기업에 5,321억 원 (4.6억 달러)을 투자하고 있다면서 강제징용 배상판결 부정하는 전범기업에 대한 투자는 제한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혔다.
  
유 의원이 한국투자공사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4년 3,799억 원이었던 일본 전범기업 투자 규모는 2016년 6,171억 원에 이어 2017년 6,522억 원까지 증가한 후 감소세로 돌아섰지만, 올해 6월에도 여전히 5,321억 원에 달한다. 한편 수익률 관련, 한국투자공사는 특정 국가 또는 특정 종목 단위로 회계 처리를 하고 있지 않아 일본 전범기업 투자 수익률을 따로 산출할 수는 없다고 답변했다.

  
여기서 전범기업은 2012년 당시 국무총리 소속 대일항쟁기 강제동원 피해조사 및 국외 강제동원 희생자 등 지원위원회가 조선인 강제동원 사실을 확인한 299개 기업들이다. 한국투자공사는 이 중 지난해 11월 대법원이 배상 판결을 확정한 미쓰비시 계열사를 포함, 46개 기업에 투자하고 있다.
  
유 의원은 “일본 정부가 수출규제 조치를 통해 경제도발을 하고 있는 상황에서 국부펀드가 5,000억 원 이상을 일본 전범기업에 투자하는 건 사회적 책임 투자 관점에 어긋나고, 국민 정서에도 반한다”고 지적하면서, “공식 사과 및 피해배상을 하지 않은 일본 전범기업에 대한 투자를 제한하는 내용의 사회적 책임 투자 원칙(스튜어드십 코드)을 시급히 재정립할 필요가 있다”고 촉구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신상진 의원, “한-코스타리카 양국 관계 발전에 최선 다할 것” (2019-08-10 00:30:58)
권칠승, “강력범죄자 의사면허 박탈법” 발의…살인, 강간해도 의사면허는 그대로? (2019-08-07 00:46:02)

‘FIFA 온라인 4’, ‘EACC WINTER 2...
국토부, 환경부와 국토계획·...
2K, 새로운 개발 스튜디오 ‘클...
넷마블, ‘제 15회 다리어워드...
에픽게임즈, 언리얼 엔진 4.24 ...
LoveR, 패키지 제품 11일부터 예...
세계의 왕실문화 특별전 '청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