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백색국가 제외 경제전쟁 선포, 대통...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19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산업경제 > 항공·운송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지난해, “교통사고 증가”…행락철 집중 사망자 늘어나
등록날짜 [ 2019년08월13일 13시48분 ]
 
 



[더코리아뉴스]
고대승 기자 = ’18년 한 해 동안 도로에서 발생한 교통사고로 3,781명이 숨지고 885명이 다친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박완수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자동차, 철도, 해양, 항공 등 우리나라 전체 교통분야에서 사고로 3,935명이 사망하고 323,457명이 부상을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자동차 사고가 전체 발생건수의 98.7%로 사망자수의 96.1%, 부상자수의 99.9%를 차지해 도로교통 분야의 안전이 여전히 가장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자동차 사고는 ’18년 한 해 동안 217,148건 발생, 전년 대비 0.4%(813건)이 증가했으며 이로 인해 3,781명이 사망하고 323,036명이 부상을 입었다. 일평균 595건 꼴로 사고가 발생해서 10여 명이 사망했고, 885명이 부상을 당한 셈이다.
 
특히 사고 1건당 사망자수 3명 이상, 사상자 20명 이상을 뜻하는 대형사고가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한해 대형사고로 인한 사망자는 모두 54명으로 전년대비 35%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고, 과속운전으로 인한 사망자도 237명으로 전년 대비 15% 증가했다. 
  
지역별로는 대부분 지역에서 사망 사고가 감소했으나, 울산 74명(+17.5%), 인천 128명(+10.3%), 대전 85명(+4.9%) 제주 82명(+2.5%), 충남 375명(+0.3%)이 사망하여 전년대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고, 사망자 수는 경기지역이 659명으로 가장 많았고, 경북 418명, 충남 375명 순으로 나타났다.
  
박 의원은 “지난 한 해 전년대비 도로에서 발생된 교통사고 건수가 813건 가량 증가했다”면서 “교통사고 저감을 위한 정부차원의 노력에 일부 아쉬움이 남는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고대승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용산-익산-남원-여수, 전라선 KTX가 주 4회 증편 (2019-08-13 15:08:02)
창원 등 경남의 숙원 KTX 경전선 추가 증차 확정!! (2019-07-27 09:00:52)

'히어로칸타레' 노블레스 스...
조달청, 융·복합 상품 구매 전...
‘검은달’ 문파 일러스트 선...
카카오 PC방 배틀: 경기편 오프...
‘미르의 전설2 어게인’ CBT ...
농촌진흥청, 사과*배 수확 앞...
에픽게임즈, ‘썸머 레벨 UP 가...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