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H 소형무장헬기 시범비행 ”서울 ADEX 2019...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2월10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산업경제 > 자동차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일본산 소재, 자동차 수입 급감…日 수출규제 영향
등록날짜 [ 2019년08월13일 13시52분 ]
 
 



[더코리아뉴스]
고대승 기자 = 일본 수출규제 여파로 지난달 반도체·디스플레이 공정 등에 투입되는 정밀화학원료의 대일 수입액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다. 

우원식 의원(더불어민주당,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위원회)이 기관으로부터 받은 ‘7월 수출입동향 관련 일본산 수입 증감 현황’을 보면 지난달 1~25일 정밀화학원료 수입액은 전년 동기 대비 18.1% 감소한 1억1200만달러(약 1361억원)를 기록했다. 정밀화학원료에는 일본이 수출규제에 돌입한 3가지 품목이 포함된다. 
  
앞서 일본은 지난달 4일부터 한국으로 수출하는 포토레지스트(감광제), 고순도 불화수소(에칭가스), 플루오린 폴리이미드 등 반도체·디스플레이 3개 소재에 대한 수출규제를 강화했다. 일본은 이달 8일이 돼서야 “군사전용 우려가 없다”면서 삼성전자를 상대로 포토레지스트 수출을 허가했다. 그러나 고순도 불화수소와 플루오린 폴리이미드에 대한 수출 허가는 아직 나오지 않은 상태다.
  
이 뿐만이 아니다. 국내에서 일고 있는 일본산 제품에 대한 불매 운동 여파로 자동차 수입액도 크게 감소했다. 대일 자동차 수입액은 6300만달러(약 765억원)로 전년 동기 대비 25.5% 감소했다. 일본산 자동차에 대한 불매 운동이 수입 감소로 이어진 것이다.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지난달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일본차 브랜드의 점유율은 13.7%를 차지했는데, 이는 전월 대비 6.7%포인트 줄어든 수치다.
  
일본이 지난 2일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수출절차 우대국 명단)에서 배제하면서 한때 추가 수출규제 품목으로 유력하게 거론되던 석유화학 제품 수입액도 전년 동기 대비 6.9% 감소한 4800만달러(약 583억원)를 기록했다. 그밖에 전년 동기 대비 대일 수입액이 급감한 선박(-67.0%)이나 무선통신기기(-25.7%), 가전(-20.0%)의 경우에는 글로벌 경기 악화 등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분석된다. 산업부 관계자는 이들 품목에 대해 본 의원실에 “무선통신기기의 경우 스마트폰 교체주기가 길어지면서 제품 수요가 줄어든 탓이 크고, 선박의 경우 일시적인 교역 감소 현상으로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우 의원은 “일본 수출규제 여파로 양국간 교역이 줄어들면서 한·일 양국뿐만 아니라 세계 경제에도 악영향을 끼치고 있다”면서 “일본 정부는 역사 문제와 관련한 경제보복을 즉각 중단하고 양국무역 관계를 정상화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고대승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쌍용차, 엔트리 패밀리 SUV 코란도 가솔린 모델 출시 (2019-08-16 18:38:39)
자동차 튜닝 활성화 대책 발표! (2019-08-08 11:44:14)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12월 8...
운세, 12월 10일 [음력 11월 14일]...
‘탈놀이, 신명에 실어 시름을...
CFS 2018 우승팀 블랙드래곤, "올...
2019 LoL 올스타전 성황리 마무...
웹젠, 성남지역 청소년 2,522명...
시멘트 제조 등 7개 업종 43개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