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백색국가 제외 경제전쟁 선포, 대통...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20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소가 잘 먹는 사료용 청보리 품종 ‘유진’ 보급!
등록날짜 [ 2019년08월20일 11시33분 ]
 
 



[더코리아뉴스] 김현민 기자 = 농촌진흥청은 까락이 퇴화되어 부드러운 소가 잘 먹는 사료용 청보리 품종 ‘유진’을 보급한다.

청보리는 알곡은 물론, 잎과 줄기까지 먹을 수 있어 수입 조사료와 배합사료의 대체 효과가 크다.


현재까지 국내에서 보급되는 청보리는 ‘영양’, ‘우호’ 2품종이다. 농촌진흥청 산하 농업기술실용화재단은 ‘유진’ 품종을 통상실시2)하고 이달 중 종자를 공급한다.


‘유진’ 품종은 거친 일반망에 비해 까락이 퇴화한 부드러운 삼차망으로 소가 잘 먹고, 추위와 쓰러짐에 강하며, 수량도 많다.

초장은 99cm이며, 건물수량은 단위 면적당(ha) 12톤으로 기존에 육성한 삼차망 ‘유연’보다 5% 많다.

조단백질 함량은 10.6%으로, 소화가 되는 영양소 총량(TDN4))은 69.1%로 ‘유연5)’ 보리에 비해 높으며, 젖산 함량은 높고 초산과 낙산이 적어 사일리지 품질도 좋다.

종자 구입을 원하는 농가는 각 시군 농업기술센터나 농업기술실용화재단에 전화해 문의하면 된다.

청보리 ‘유진’ 재배시 종자 파종량은 단위 면적당(㏊) 220kg이 필요하며, 중북부 산간지방을 제외한 전국에서 재배가 가능하며 물빠짐이 좋지 않은 곳은 피하는 것이 좋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이점호 작물육종과장은 “삼차망 청보리 수요가 늘고 있는 가운데 보급종이 없어 종자를 구하지 못한 농가가 많았다.”라며, “이번 ‘유진’의 보급으로 사료 재배 농가는 조사료 수량을 늘리고, 축산 농가는 영양가 높은 조사료를 이용할 수 있게 돼 모두가 만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김현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추석 대비 눈속임 저울 사전 차단! (2019-08-20 12:40:35)
날씨. 올여름 막바지 더위 서쪽 폭염주의보, 서울 33도…남부 많은 비 (2019-08-20 08:57:04)

운세, 9월 20일 [음력 8월 22일] ...
산림청, 2018년 단기소득 임산...
'파천: 신이 되는 자' 새로운 ...
포트나이트, 한국 게이머들 ‘...
넷마블문화재단, ‘2019 게임...
 ‘대한제국 황제의 식탁’ ...
에픽게임즈 스토어, 배트맨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