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백색국가 제외 경제전쟁 선포, 대통...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22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산업경제 > 자동차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국과 태국이 함께 만드는 미래…양국 공동개발 전기차, 전기뚝뚝
등록날짜 [ 2019년09월03일 08시42분 ]
 
 



[더코리아뉴스]
고대승 기자 = 태국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은 2일 “양국 신산업 분야 혁신발전 및 4차 산업혁명을 통한 동반성장”을 주제로 열린 “한-태국 비즈니스 포럼”에 참석해 기조연설을 했다. 

이번 포럼에는 107개사 250여명의 경제사절단과 쁘라윳 짠오차 총리를 비롯한 태국 주요 부처 각료와 기업인 250여명 등 총 500여명이 참석해 양국의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문 대통령은 기조연설에서 “대통령 취임 직후 함께 잘 사는, 사람 중심의 평화공동체를 만들어가자는 ‘한-아세안 미래공동체 구상’을 발표했다”고 소개하며 “태국 등 아세안 국가들과의 관계를 한반도 주변 4대 강국 수준으로 끌어올려 함께 협력하려는 ‘신남방정책’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이를 위해 저는 아세안 10개국을임기 내 모두 방문하겠다고 약속했는데, 그 마지막 여정을 아세안을 창립한 이곳 방콕에서 시작하게 되어 감회가 깊다”고 소감을 전했다.

문 대통령은 “‘한-아세안 미래공동체 구상’과 ‘신남방정책’을 실현하는데 아세안의 선도국이자, 의장국인 태국이 큰 역할을 해줄 것이라 기대한다”며 양국 관계를 한 단계 도약시키기 위한 미래지향적 협력 방향 세 가지를 강조했다. 

첫째, 우리 양국은 4차 산업혁명에 공동 대응해 나갈 것입니다.
둘째, 스타트업 생태계 구축을 위한 협력을 강화할 것입니다.
셋째, 자유롭고 공정한 세계 무역질서를 위해 함께 협력하겠습니다.

한편 문 대통령은 포럼과 함께 열린 ‘한-태국 4차 산업혁명 쇼케이스’에 참석해 양국의 신산업 우수 협력사례 전시품을 체험했다. 이번 쇼케이스에는 양국기업 42개사(우리기업 32, 태국기업 10)가 참여해 유망신산업 분야인 디지털라이프, 미래차, 스마트 팩토리, 스마트 헬스케어 테마관에 양국 협력 제품 및 콘텐츠를 전시하고, 태국 투자청 및 동부경제회랑도 참여했다. 

이번 쇼케이스 ‘미래차관’에는 아세안 내 최대 자동차 생산국이자 미래차 육성을 추진 중인 태국과의 전기차 협력사례가 전시되었다. 양국 기업이 공동개발한 전기버스와 양국이 공동개발 중인 전기뚝뚝이(삼륜차)가 전시되었으며, 전기뚝뚝이를 시승해볼 수 있는 체험공간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쁘라윳 총리가 함께 전기뚝뚝이를 타봤다. 비즈니스 포럼을 마친 후 문재인 대통령과 쁘라윳 짠오차 태국 총리는 한-태국 공동개발 전기 버스도 함께 시승하며 우호협력을 다졌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고대승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쌍용차, 티볼리X커버낫 이벤트 1등 경품 차량 전달식 개최 (2019-09-09 11:41:10)
자동차 생산과 수출 증가…일본차 대폭 감소 (2019-08-17 01:59:06)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9월 22...
운세, 9월 22일 [음력 8월 24일] ...
FIFA 20, 남녀 노소 다양한 팬층 ...
[프리뷰] 이터, 세계관 중심 있...
부산국제영화제 2019 커뮤니티...
방통위원장, KBS 재난방송 센터...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오픈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