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백색국가 제외 경제전쟁 선포, 대통...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9월20일fri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해양영토 주권 지키자…해수부·해군·해경 손 잡아
등록날짜 [ 2019년09월10일 13시26분 ]
 
 

해군·공군·해경,대규모 해상 구조합동 훈련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 해군(참모총장 심승섭), 해양경찰청(청장 조현배)은 10일 해양수산부 5동 대회의실에서 ‘범해양기관 정책협의회’를 갖고 해양영토 주권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번 협의회는 급변하는 국제 해양질서에 대응하기 위한 것으로 3개 기관은 한반도 주변해역에서 유사 시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한 상시협의체를 구성‧운영하고, 국가해양관측망 개선과 주변해역 해양과학조사, 무인도서 관리 확대 등을 위해 협력함으로써 해양영토 관리를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또한, 첨단 해양과학기술의 공동 개발‧활용을 통한 스마트 해양체계구축을 위해 협력한다. 2021년부터 공동으로 연구개발(R&D) 협의체를 구성‧운영하고 중장기 이행계획을 수립하는 한편, 신기술 개발을 통해 해양안보ㆍ안전체계의 첨단화를 추진한다.

현 정부의 핵심 외교정책인 신남방‧신북방정책 지원을 위해 해양경제‧안보 관련 국제기구에 공동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특히, 새로운 경제축으로 부상하고 있는 아세안, 인도 등 신남방국가들과의 협력과 북방경제 진출을 위해 해외 해양항만협력기지 구축 등에 적극 노력해 나갈 예정이다. 
 
해양수산부, 해군, 해경은 정책협의회에서 논의되는 과제들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관련 국장급으로 구성되는 ‘정책실무협의회’를 별도로 운영할 계획이다.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우리나라가 해양강국으로 도약하기 위해서는 해양수산부, 해군, 해양경찰청 간의 협력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다.”라고 말했다.

심승섭 해군 참모총장은 “국가해양력 발전을 위한 국가 차원의 총체적 노력이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한 시점이며, 이번 정책협의회가 그런 기회의 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현배 해양경찰청장도 “3개 기관의 단합된 노력이 우리의 해양영토 주권을 강화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방추위, K1E1전차 성능개량 사업추진하기로 (2019-09-15 16:25:09)
공군, 항공 무기체계 기술발전 세미나…김영산 박사 국방 R&D 패러다임 전환 필요 (2019-09-06 15:49:08)

대청호 유역 균형 발전 입법지...
국회사무처, 9급 공채 필기시...
해양경찰청, 가을철 태풍 대비...
공군 기념우표... F-35A 전투기, ...
‘데스티니 차일드’, 시프트...
날씨, 많은 비 몰고오는 태풍 '...
‘뮤 온라인H5’, ‘심연의 던...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