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H 소형무장헬기 시범비행 ”서울 ADEX 2019...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19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농촌진흥청, 한우연구소 입동 월동 준비 들어가!
등록날짜 [ 2019년11월08일 10시10분 ]
 
 



[더코리아뉴스] 김현민 기자 =
농촌진흥청은 아홉 번째 절기인 입동(立冬, 2019. 11. 8)을 맞은 한우연구소(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가 겨울 날 채비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해발 800m(미터)인 대관령은 다른 지역보다 한 달 가량 겨울이 앞서 시작돼 11월 초부터는 풀이 자라지 않으며 한우 700여 마리도 이때 방목을 끝내고 축사로 돌아간다.

한우연구소는 11월부터 이듬해 5월까지 6개월간 한우들이 먹을 풀사료를 준비하고 축사 시설을 점검한다.

영양가치가 높고 섬유질이 풍부한 옥수수 담근 먹이 450여 톤과 마른 풀 500여 톤을 건초 창고에 저장한다.

소들이 겨우내 지낼 축사 내부 청소는 물론 눈과 찬바람이 들어오지 않도록 시설물을 점검해야 한다.

송아지들은 감기에 걸리기 쉬우므로 바닥에 깔짚(톱밥, 볏짚 등)을 충분히 깔아둬야 따뜻하게 지낼 수 있다.

소 축사별 급수조의 가온기1)를 미리 점검해야 한겨울에도 소가 마실 물을 확보할 수 있고, 또한 방역을 위해 소 축사마다 마련해 둔 발판 소독조가 얼지 않도록 수중 발열기를 설치하고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한만희 한우연구소장은 “해마다 입동이 다가오면 소들에게 먹일 사료를 충분히 저장하고, 축사시설을 미리 점검한다.”라며,“소들이 건강하게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관리해 우수한 한우의 유전자원을 보존하고, 한우산업의 국제경쟁력 강화를 위해 생산성과 품질을 높일 수 있는 연구를 이어가겠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김현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농촌진흥청, 체지방 감소 도움 주는 ‘갈산’ 성분 대량 생산 기술 개발! (2019-11-08 12:13:33)
새만금개발청, 친환경 동서도로 조성한다! (2019-11-07 15:50:20)

문화재청, 국립중앙박물관과 ...
‘유니온’ 홍보모델 배우 김...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 1...
파이널판타지14, '칠흑의 반역...
국립산림과학원, 제주서 물고...
‘진화소녀’ 섹시 코스프레 ...
'여신님이 보고 계셔', 연말 대...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