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H 소형무장헬기 시범비행 ”서울 ADEX 2019...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19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농촌진흥청, 체지방 감소 도움 주는 ‘갈산’ 성분 대량 생산 기술 개발!
등록날짜 [ 2019년11월08일 12시13분 ]
 
 



[더코리아뉴스] 김현민 기자 = 농
촌진흥청은 숙성 과정 없이 생잎에서 체지방 감소에 도움을 주는 ‘갈산(gallic acid)’ 성분을 대량으로 생산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밝혔다.

갈산은 찻잎의 에피갈로카테킨 갈레이트를 분해해 얻을 수 있으며 물에 잘 녹지 않고 떫은맛이 강한 특성 때문에 갈산을 얻으려면 6개월가량 후발효차로 만드는 숙성 기간이 필요해 추출이 쉽지 않았다.

농촌진흥청은 전남대학교와 함께 에피갈로카테킨 갈레이트가 가장 많은 국산 ‘참녹’ 품종에 산을 처리하고 효소로 가수분해한 결과, 세물차(7~8월 수확) 잎의 갈산이 처리 전보다 95배 증가하고, 차 추출물의 갈산도 42.6배 증가한 것을 확인했다.

이번 연구는 2건의 특허 출원4)을 마치고 산업체에 기술 이전을 준비 중으로 이 기술을 활용하면 후발효차로 만드는 발효 과정 없이도 떫은맛은 적고 체중 감소 효과는 좋은 갈산을 더 많이 생산해 건강기능원료로 활용할 수 있다.

수확이 늦어 고급차로 활용할 수 없었던 국내 품종 세물차의 이용 가치를 높이고 농가의 소득원으로 이용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서형호 온난화대응농업연구소장은 “이번 연구를 통해 활용도가 떨어졌던 찻잎의 우수한 성분을 쉽고 빠르게 대량으로 생산할 수 있게 됐다.”라며, “활용도가 낮은 세물차가 농가의 새로운 소득원으로 활용되길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김현민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날씨, 입동 서울 얼음 관측, 주말엔 추위 풀려 (2019-11-08 14:21:15)
농촌진흥청, 한우연구소 입동 월동 준비 들어가! (2019-11-08 10:10:25)

파이널판타지14, '칠흑의 반역...
국립산림과학원, 제주서 물고...
‘진화소녀’ 섹시 코스프레 ...
'여신님이 보고 계셔', 연말 대...
에픽게임즈, 골든 조이스틱 어...
 ‘하운즈:리로드’ 익스트...
작고 부드러운 샐러드용 배추...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