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H 소형무장헬기 시범비행 ”서울 ADEX 2019...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19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사회 > 사회일반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돼지감자’, 땅 속 숨은 천연 혈당강하재
등록날짜 [ 2019년11월08일 14시40분 ]
  - 이눌린 풍부해 체중 조절 · 변비 완화에 도움… 서늘하게 보관 -
 

한강 노들섬에서 수확된 돼지감자. [자료사진]


[더코리아뉴스]
전영애 기자 = 돼지감자는 혈당을 낮추는 기능성이 있는 ‘이눌린' 성분이 풍부해 변비와 체중 조절, 당뇨병 완화에 도움이 된다.

돼지감자는 모양과 크기가 제각각 이라 일부 지역에서는 ‘뚱딴지’라고도 불리는데, 현재 공식적으로 등록된 품종은 없다. 돼지감자는 척박한 토양에서도 잘 자라는 다년생 작물이다. 보통 흰색과 자색의 덩이줄기(괴경)가 있다.

가뭄이나 병해충 등에 강하며, 배수가 잘 되는 모래가 많은 땅에 잘 적응하는 작물로 주로 말려서 볶은 뒤, 차로 마시거나, 삶아서 죽으로 먹기도 한다. 볶음 또는 조림으로 활용할 수도 있다. 얇게 썰어 튀기거나 말려 먹을 수도 있다.

다만, 수확한 돼지감자를 그대로 두면 쉽게 썩기 때문에 흙이 묻은 채로 신문지에 싸서 빛이 없고 서늘한 곳에 보관해야 한다.

돼지감자의 이눌린 함량을 조사한 결과 지역과 토양, 재배 방법, 덩이줄기 색에 따라 차이가 있는데, 전국에 유통 중인 돼지감자에서 최저 5.9g, 최대 45.3g까지 함량 차이가 난다.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높은 함량을 나타낸 계통을 간척지 재배 등이 가능하도록 품종화 하는 표준화 기술 연구를 통해 영농현장에 보급할 계획이다. 보통 종자발아나 꽃이 피는 시기에 관개가 필요하며, 퇴비를 이용해 땅심을 높여 알맞게 질소 비료를 주는 것이 좋다.

농촌진흥청 국립식량과학원 박기도 작물기초기반과장은 “이눌린이 풍부한 기능성 작물로 알려진 돼지감자를 대규모 간척지 재배에 활용하여 새로운 소득원 창출과 부가가치 증진이 가능한 방법을 찾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전영애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관령은 한우, 너무 추워서 축사 안으로 (2019-11-08 20:08:32)
"전 세계 교육기관 욱일기 심각". 네티즌과 함께 퇴치하자 (2019-11-08 14:31:10)

‘유니온’ 홍보모델 배우 김...
'블레이드 & 소울 레볼루션', 1...
파이널판타지14, '칠흑의 반역...
국립산림과학원, 제주서 물고...
‘진화소녀’ 섹시 코스프레 ...
'여신님이 보고 계셔', 연말 대...
에픽게임즈, 골든 조이스틱 어...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