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한국판 뉴딜 국민보고대회...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05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조국 가족에 대한 검찰조사과정에서 인권침해가 있었다.?"
등록날짜 [ 2020년01월14일 12시21분 ]
 14일, 한국당 심재철 원내대표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 올라왔다고 밝혀~'
 

▲14일 자유한국당 원내대책회의에서 심 원내대표는 조국 가족의 검찰수사과정에서 인권침해가 있었는지 청와대 홈페이지 국민청원이 올라왔다고 밝혔다.

[더코리아뉴스] 하성인 기자 =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자유한국당 원내대책회의가 열린 가운데, 심재철 원내대표는 모두 발언을 통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가족에 대한 검찰 수사과정에서 인권침해가 있었는지를 조사해 달라는 국민청원이 있었다면서, 심 원내대표는 "이제는 청와대가 인권위원회까지 동원해서 검찰을 압박하겠다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그러면서 심 원내대표는 "요즘 청와대는 국민과 민생 대신 살아있는 권력범죄의 은폐와 검찰 수사 차단에만 골몰하고 있다. ‘민생 1번지’가 되어야 할 청와대가 ‘꼼수1번지’가 되었다"고 비판했다.

"조국 부부는 공문서·사문서 위조를 밥 먹듯이 했고, 각종 위조서류로 자녀의 대학, 대학원 진학을 성사시켰다. 자녀가 인턴을 하지 않았는데도 인턴을 한 것처럼 가짜서류를 만들었다. 고위공직자 재산등록을 허위로 하고 사모펀드 동원해 부자놀이에만 바빴다."고 했다.

  

이어, "그런 조국 부부는 수사 받는 과정에서도 특혜를 받았다."면서 "포토라인에 서지 않는 비공개소환조사, 건강 핑계로 한 수사 연기 등등 온갖 혜택이 주어졌다. 그런데 인권침해라니 도대체 이게 무슨 말인가. 조국 부부만큼 검찰 수사 특혜를 받은 피해자를 우리는 전혀 본 적이 없다. 상식에 어긋나는 국민청원을 활용해서 검찰을 압박하고 수사를 방해하는 청와대, 몰상식한 행동을 즉각 중단해야 한다. 문재인 정권은 그들의 범죄를 수사하는 검찰을 허수아비로 만들기 위해서 비열한 짓을 계속하고 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하성인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회도서관, 김태영 등 부이사관 승진 인사 단행 (2020-01-20 02:05:16)
유치원 3법 수정안, 국회본회의 통과 (2020-01-13 21:34:25)

검은사막 모바일, 여름 맞이 ...
오버워치, 한층 새로워진 ‘202...
중기부-스타벅스, 중년층 재기...
‘EA SPORTS™ FIFA 모바일’ 론칭...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워...
‘클럽 엠스타’ 신규 작물ᆞ...
FPS 발로란트, ‘액트2’ 선보...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