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H 소형무장헬기 시범비행 ”서울 ADEX 2019...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4월05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산업경제 > 경제정책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청와대, 경제주체 초청 원탁회의'…선제적 '과감'하게 '충분한' 대책 올인
등록날짜 [ 2020년03월19일 06시49분 ]
 
 

문재인 대통령은 3월 18일 경영계, 노동계, 중소·중견기업, 벤처·소상공인, 수출·서비스업, 금융계와 소비자단체 등 주요 경제주체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경제 극복 방안을 논의하고 있는 모습. 2020.03.18. 청와대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경영·노동·중소기업·소상공인 대표와 양대 노총이 18일 청와대에 모였다.
이날 "민생경제를 살리기 위한 '선제적'이고 '과감'하며 '충분한' 대책 추진할 것"이라는 문재인 대통령의 메시지와 함께 "우리 경제 핵심주체, 연대와 협력의 힘으로 위기극복 주역되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경영계, 노동계, 중소·중견기업, 벤처·소상공인, 수출·서비스업, 금융계와 소비자단체 등 주요 경제주체들을 청와대로 초청해 경제 극복 방안을 논의하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번 주요 경제주체 초청 원탁회의는 코로나19로 인한 현재 경제 상황에 대한 인식을 공유하고 비상 경제 상황을 돌파하자는 의지를 다지기 위해 마련됐다. 

대통령은 모두발언을 통해 "절박한 심정으로 여러분을 모셨다"며 "모처럼 양대 노총에서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라며 “우선 정부는 추경을 포함해 총 32조 원에 달하는 대규모 지원을 실행합니다. 또한, 감염병 대응 역량 강화, 피해 소상공인·중소기업 긴급 경영안정자금 지원, 영세 사업장 임금보조, 저소득층 소비 여력 확충, 고용 유지 지원 등 민생경제 안정에 더욱 속도를” 내겠다고 말했다.

특히, "신속한 집행으로 필요한 사람에게 필요한 지원이 적시에 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그러면서 "전례에 얽매이지 않고 글로벌 경제 충격에 대응하며 민생경제를 살리기 위한 '선제적'이고 '과감'하며 '충분한' 대책들을 추가로 이어나가고, 금융시장 안정에도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문 대통령은 "보건과 경제 모두 글로벌 공조가 절실하다"며 "우선 당장은 각국이 방역 때문에 입국 제한조치를 취하더라도 취소한 기업인들의 극가 간 이동은 허용토록 외교적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대통령은 '연대와 협력의 힘'을 거듭 강조하면서 "정부는 ‘방역이 최선의 경제 대책’이라는 생각으로 감염병의 확산을 차단하고, 경제를 지켜나가기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고 다짐하면서 "그러나 정부의 힘만으로는 부족하다"며 "우리 경제의 핵심 주체들께서 ‘연대와 협력의 힘’으로 위기 극복의 주역이 되어 주시길 간곡히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비상경제회의, "50조 원 '비상 금융“…"중소기업, 소상공인, 자영업자 위한 첫 번째 조치" (2020-03-19 16:47:13)
비상시국, 경제·금융 상황 특별 대책 필요해 (2020-03-13 16:24:51)

한식 날씨, 맑은 가운데 기온 ...
4일 도쿄 확진자 100명 넘어 폭...
국회사무처 8급 공개경쟁채용...
소병훈, 물이 흐르는 직리천, ...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4월 5일...
오늘의 운세, 4월 5일 [음력 3월...
일찍 꽃 핀 사과 과수원, 재배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