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H 소형무장헬기 시범비행 ”서울 ADEX 2019...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4월05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산업경제 > 경제정책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석탄재‥폐기물 수입금지…국산 폐기물 재활용 해야
등록날짜 [ 2020년03월24일 16시43분 ]
 
 

국내 시멘트 업체가 일본산 석탄재를 수입한 모습


[더코리아뉴스]
고대성 기자 = 국내 재활용 촉진을 위해 환경부 장관이 고시하는 폐기물에 대해 수입이 금지된다.

환경부는 국내 발생 폐기물의 적정한 관리와 재활용 촉진을 위해 환경부 장관이 고시하는 폐기물에 대해 수입을 금지토록 하는 ’폐기물의 국가 간 이동 및 그 처리에 관한 법률 시행령’ 일부개정안이 24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되어 오는 31일 공포‧시행된다고 밝혔다.

지난해부터 석탄재, 폐지 등 일부 폐기물은 국내 발생량도 전부 재활용되지 못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이를 외국에서 수입했다. 이에 따라 국내 폐기물 재활용을 어렵게 하고 재활용 시장의 불안정성을 가중시킨다는 우려가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이같이 결정했다.

석탄재는 2018년 기준 5대 발전사에서 약 1,029만 톤의 석탄재가 발생하고 그 중 약 100만 톤이 매립장에 순 매립되어도 국내 시멘트사는 127만 톤의 석탄재를 싸다는 이유로 수입했다.

이번 시행령 개정으로 적체가 늘어나고 있는 국산 폐기물의 재활용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는 환경부는 석탄재, 폐지 등 수입량이 많고 수거거부 등 최근 문제가 되는 주요 품목에 대해 국내 재활용률, 대체 가능성, 환경 및 산업 영향 정도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수입금지 품목 지정 여부를 우선적으로 검토할 계획이다.

주요 재활용 수입 폐기물은 석탄재, 폐배터리, 폐타이어, 폐플라스틱 등이며 지난해 기준으로 재활용 폐기물 수입량(252만 톤)이 수출량(17만 톤)에 비해 15배에 이르고 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고대성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통령, 100조 원 규모 기업구호 긴급자금 투입 결정 (2020-03-25 00:27:42)
비상경제회의, "50조 원 '비상 금융“…"중소기업, 소상공인, 자영업자 위한 첫 번째 조치" (2020-03-19 16:47:13)

4일 도쿄 확진자 100명 넘어 폭...
국회사무처 8급 공개경쟁채용...
소병훈, 물이 흐르는 직리천, ...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4월 5일...
오늘의 운세, 4월 5일 [음력 3월...
일찍 꽃 핀 사과 과수원, 재배 ...
사회적 거리두기 2주 더 연장,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