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H 소형무장헬기 시범비행 ”서울 ADEX 2019...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4월02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정치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통령, '트뤼도' 캐나다 총리 전화받아…캐나다 한국 모델로
등록날짜 [ 2020년03월26일 15시51분 ]
 
 

문재인 대통령은 저스틴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3월 26일 오전 10시부터 10시 32분까지 전화 통화를 하고, 양국 간 협력 및 국제공조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번 통화는 트뤼도 총리의 제안으로 이뤄졌다. 사진 전화통화 모습. 2020.03.26. 청와대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저스틴 트뤼도 캐나다 총리와 26일 중국 우한발 코로나-19와 관련 전화 통화를 하고, 양국 간 협력 및 국제 공조 방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이번 통화는 트뤼도 총리의 제안으로 이뤄졌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확진 판정 후 현재 치료 중인 소피 트뤼도 여사의 쾌유와 재택근무를 하면서 코로나 대응을 진두지휘하는 트뤼도 총리의 조속한 복귀를 기원했고, 트뤼도 총리는 소피 여사가 거의 완치됐다는 소식을 전하면서 문 대통령에게 감사의 뜻을 표했다.

이어 트뤼도 총리는 “과학에 기반하고, 메르스 때의 경험을 살린 한국의 대응은 국민 안전에 성과를 내고 있으면서도 의료체계에 지나친 부담을 주지 않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캐나다도 한국과 비슷한 모델로 가려한다”고 말했다. 

트뤼도 총리는 특히 “한국에서 이뤄진 광범위하고 빠른 검사, 접촉자 추적은 매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면서 “한국에게 배우고 싶다”고 말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현재의 국내 코로나-19 대응 상황에 대해 상세 설명하면서, “방역과 치료 과정에서 축적된 경험과 임상 데이터를 국제사회와 적극 공유할 의사가 있다”라고 하자 트뤼도 총리는 “한국의 데이터를 얻을 수 있다면 많은 교훈을 얻게 될 것”이라고 하면서, “캐나다와 한국 보건당국 간 대화를 주선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트뤼도 총리는 “최근 어쩔 수 없이 미국과의 국경을 폐쇄하긴 했으나 기본적으로는 중국 등 해외로부터의 외국인 입국 금지 조치를 취하지 않고 있는 한국의 결정은 옳은 선택이었다고 본다”라고 판단했다

트뤼도 총리는 “한국 업체에 방역물품을 요청했다”고 하면서 “캐나다도 의료장비 생산을 계속 늘려나가 중장기적으로는 다른 나라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도 방역물품이 충분하지는 않지만 진단키트 만큼은 일찍 개발해 국내수요를 충족하고 각국의 수출요청이나 인도적 지원 요청에 응하고 있다”면서 “여유분이 있는 나라는 그렇지 못한 나라를 적극적으로 도와야한다”고 말했다.

두 정상은 오늘 개최될 G20 특별 화상 정상회의에서 코로나-19 극복 및 세계 경제 정상화 방안을 놓고 심도 있는 협의를 이어가기로 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코로나-19 G20 특별 정상회의…필수 인력 이동 허용해 경제 살리자 (2020-03-27 15:44:32)
코로나-19 G20 특별 화상 정상회의…저녁 9시 한국 경험 공유 (2020-03-26 15:37:59)

금천구, 공동주택 승강기 항균...
제12회 전주프로젝트마켓 ´전...
전라북도, 만개하는 봄꽃에 따...
반 고흐의 팔레트가 눈 앞에 ...
목요일 띠별로 보는 주간운세,...
오늘의 운세, 4월 2일 [음력 3월...
인기 폭발! 한국산 진단키트,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