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HMM 알헤시라스’호 수에즈운...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04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IT.과학 > 과학·의학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차세대 레이저 제어 기술 개발…5월 과학기술인상, 서울대 전헌수 교수 선정
등록날짜 [ 2020년05월24일 06시20분 ]
 - 무질서한 광모드 속성 밝혀 차세대 레이저 제어 기술 개발 -
 

무질서한 광자결정 안에 발현되는 앤더슨 국지화 모드. 광자결정의 주기성을 유지하면서도 무질서도를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는 조성적으로 무질서한 2차원 광자결정 구조를 설계하여 구현하였다. 해당 구조에는 다양한 에너지의 국지화된 광모드가 여러 공간적 위치에 존재하며, 아울러 국지화 정도는 광모드의 에너지 및 무질서도와 직접적인 상관관계가 있음을 증명하였다. 무질서한 광자결정에 대한 이러한 광자학적인 고찰은 무작위 레이저 개발에 시사하는 바가 크다.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 이하 ‘과기정통부’)와한국연구재단(이사장 노정혜, 이하 ‘연구재단’)은 이달의 과학기술인상 5월 수상자로 서울대학교 물리천문학부 전헌수 교수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달의 과학기술인상’은 우수한 연구개발 성과로 과학기술 발전에 공헌한 연구개발자를 매월 1명씩 선정하여 과기정통부 장관상과 상금 1천만 원을 수여하는 시상이다.

과기정통부와 연구재단은 전헌수 교수가 무질서한 광모드의 속성을 규명하고, 차세대 레이저로 주목받는 무작위 레이저 제어 기술을 개발해 나노광학의 지평을 넓힌 공로를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무작위 레이저(random laser)는 무질서한 광학적 구조 내부에서 자발적으로 발현되는 빛의 공명 모드를 이용하는 차세대 레이저로서 기존 레이저의 구조적 단순함을 초월하여 다양한 기능 창출이 기대된다.

1960년 5월 16일 미국의 물리학자 시어도어 메이먼은 빛을 제어해 세계 최초의 레이저를 선보였다. 유네스코는 이날을 정보통신, 에너지 등 첨단과학기술을 이끈 광학과 광기술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세계 빛의 날’로 제정했다.

전헌수 교수는 미세 공간에서 빛의 흐름을 제어하는 광자결정 구조 연구로 광자학의 도약과 산업적 응용가능성을 이끌었으며, 관련 성과는 2019년 7월 네이처포토닉스(Nature Photonics) 표지 논문으로 선정되었다.

전헌수 교수는 일정 수준 이상의 무질서도에서 결정구조가 파괴되는 점에 주목하고 무질서 정도에 관계없이 항상 결정구조가 유지되는 광자결정 합금 시스템을 개발해 문제해결의 돌파구를 찾았다.

연구팀은 직접 설계‧제작한 무질서한 광자결정 플랫폼을 이용한 실험을 통해 무질서한 광자학 시스템에서 앤더슨 국지화 현상*이 일어날 수 있으며, 그 본질은 광띠꼬리(Photonic band-tail) 모드임을 체계적으로 규명했다.

앤더슨 국지화 현상은 무질서한 구조 내부에 전자나 광자가 공간적으로 매우 좁은 영역에 국한 되는 현상으로 이때 전자나 광자의 평균산란거리는 무질서 정도에 따라 변한다고 알려져 있다.

또한, 무작위 레이저 소자의 무질서 정도와 양상을 조절해 다중모드 레이저 발진을 단일모드 발진으로 전환하는 등 무작위 레이저의 제원도 인위적으로 조절 가능함을 증명했다. 이는 전기장‧열‧압력 같은 외부요인 없이 구조적 특성만을 소자 설계에 반영해 얻은 최초의 성과이다.

전헌수 교수는 “이번 성과는 무질서한 광학적 매질에 대한 기초연구에서 광소자 개발의 응용 가능성까지 전주기적으로 탐구한 결과”라며 “무질서한 광자구조에 대한 물리학적 이해의 깊이를 더해 지금까지 불가능했던 비범한 광소자의 출현을 기대한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포스트잇처럼 떼어내고 접고 자를 수 있는 LED 개발 (2020-06-06 11:42:37)
초소형 마이크로 LED 집적도 한계 돌파할까 (2020-05-24 06:00:30)

4일 일본 코로나19, 2개월 만...
토요일 띠별로 보는 주간운...
(사)한국관광클럽, 동의보감의...
오늘의 운세, 7월 4일[음력 5월 ...
통일부 장관에 이인영, 국정원...
동부지방산림청, ‘대관령 숲...
‘서든어택 X 예스’ 컬래버레...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