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최대 ‘HMM 알헤시라스’호 수에즈운...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06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학사사관 해군ㆍ해병대 신임 장교 294명 임관
등록날짜 [ 2020년05월29일 17시50분 ]
 - 코로나19로 인해 행사는 SNS로 생중계하고 가족에게 임관신고 영상편지 발송
 

제128기 학사사관 해군ㆍ해병대 신임 장교들이 힘차게 분열 행진을 하고 있다.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해군은 29일 오후 2시 부석종 해군참모총장 주관으로 제128기 학사사관 해군․해병대 소위 임관식을 해군사관학교 연병장에서 진행했다.
 
이날 임관한 해군․해병대 소위는 총 294명으로 해군 176명(여군 20명), 해병대 118명(여군 19명)의 신임 장교들이 영예로운 소위 계급장을 달았다. 신임 해군․해병대 장교들은 지난 3월 16일 입대하여 해군사관학교와 해병대 교육훈련단에서 11주 동안 체계적인 교육ㆍ훈련을 받았다. 또한 ‘군인화ㆍ장교화ㆍ해군화’의 3단계 교육훈련 과정을 통해 사명감과 명예심, 군사 지식과 강인한 체력, 부대 지휘능력을 함양했다.

이번 임관식에서 국방부장관상은 박종현(24세) 해군소위와 김예찬(22세) 해병소위가 수상했다. 합참의장상은 김명재(22세) 해군소위와 조성재(22세) 해병소위, 해군참모총장상은 공문조(29세) 해군소위와 유준걸(25세) 해병소위, 해군사관학교장상과 해병대사령관상은 정동윤(22세) 해군소위와 백영훈(22세) 해병소위가 각각 수상했다.

이날 신임 장교 중에는 인천상륙작전, 도솔산전투 등 6ㆍ25전쟁 참전용사 후손 36명과 병역명문가 후손, 해병대 3형제 장교, 아버지 유지 받든 효자 아들과 부부군인, 장교부사관 3남매 등 화제의 인물들도 함께 임관했다.

부석종 해군참모총장은 축사를 통해 해군・해병대 신임 장교들의 임관을 축하하면서 “우리는 급변하는 안보상황과 비전통적 안보위협에도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갈 수 있는 선진해군을 구현해나가야 한다”며 “이를 위해 해군에 면면히 흐르고 있는 전통과 정신적 가치관을 명확히 인식한 가운데 우리에게 맡겨진 시대적 소임을 깊이 통찰하여 국가와 국민이 부여한 임무를 완수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날 ‘해양강국 대양해군’의 주역이 될 신임 소위들의 임관을 축하하기 위해 옥포만 해상에는 구축함, 상륙지원함, 군수지원함, 소해함과 잠수함 등이 환영전단을 구성했고, 해상초계기와 해상작전헬기의 공중사열, 해군특수전요원(UDT/SEAL) 해상급속강하, 고속단정 해상사열, KAAV(상륙돌격장갑차) 상륙기동 시범이 펼쳐졌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불굴의 바다 사나이’ 석해균 선장, 최영함에서 마지막 강의 (2020-05-29 18:32:34)
제144기 공군 학사사관후보생 임관식 (2020-05-28 16:39:28)

특허청, 산업부와 지식재산 기...
걸카페건, 타이틀곡 뮤직비디...
야신 : 신을 삼킨 자, 홍보 모...
라그나로크 오리진, 국내 사전...
동행세일 참여 고객들 대상 갤...
온라인 댄스게임 '클럽 엠스타...
MMORPG 'EXA' 홍보모델 우도환 티...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