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공군 F-35A 프리덤 파이터 17호, 18...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01일thu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흥군 윤호21병원 화재 당시 1층 문 안 열려 피해 컷다!
등록날짜 [ 2020년07월14일 13시59분 ]
 
 

고흥군 윤호21병원 평면도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미래통합당 강기윤 의원이 지난 10일 전남 고흥군 윤호21병원 1층 응급실에서 화재 사고가 발생해 30명의 사상자(사망 3명, 부상 27명)가 발생한 화재지점이 응급실 옆 출입문이 아닌 응급실 반대편 쪽의 출입문이 열리지 않았다는 119신고 녹취록을 공개했다.

강 의원이 입수한 화재사고 당시의 119신고 녹취록에 따르면, 신고자는 “불이 커서 응급실 쪽(출입문)으로는 대피가 안 된다”며 “지하 쪽으로 대피하고 있는데 정문 쪽으로 문이 열리지 않는다”고 신고한 것으로 확인됐다. 신고자는 “저기 정문 쪽으로 그 안쪽에서 문이 잠겨서 병원 쪽으로 문만 열 수 있으면 나갈 수 있을 것 같은데”라고 말했다.
 
해당 건물의 1층 도면을 보면, 화재가 발생한 1층 응급실의 바로 옆에 출입문이 있으며, 반대편 쪽으로는 지하 1층으로 내려갈 수 있는 계단 옆에 ‘2개의 문’으로 구성(방풍실)된 또 다른 출입문이 있다.

한편 신고자는 위층의 환자들이 내려올 수 없을 정도로 1층의 연기가 너무 심한 상태라고 급박한 상황을 전했었다.
 
강 의원은 “출입문 문제가 인명사고 발생에 어떤 영향을 끼쳤는지 명확한 조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회도서관, 드론 비행금지구역의 보호조치에 관한 주요 국가의 입법례 소개 (2020-07-14 14:05:55)
박병석 의장, 이승환 사무처장에 “남북관계 개선을 북에게 인식시켜야” (2020-07-14 13:50:00)

박병석 의장 독일 쇼이블레 ...
박병석 의장, 독일 대통령 ...
코로나19 국내 발생 67명 해외 ...
일본 코로나19 확진자 576명의 ...
날씨, 아침 짙은 안개 추석 대...
목요일 띠별로 보는 주간운...
오늘의 운세, 10월 1일[음력 8월...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