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한국판 뉴딜 국민보고대회...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04일tue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회·정당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흥군 윤호21병원 화재 당시 1층 문 안 열려 피해 컷다!
등록날짜 [ 2020년07월14일 13시59분 ]
 
 

고흥군 윤호21병원 평면도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미래통합당 강기윤 의원이 지난 10일 전남 고흥군 윤호21병원 1층 응급실에서 화재 사고가 발생해 30명의 사상자(사망 3명, 부상 27명)가 발생한 화재지점이 응급실 옆 출입문이 아닌 응급실 반대편 쪽의 출입문이 열리지 않았다는 119신고 녹취록을 공개했다.

강 의원이 입수한 화재사고 당시의 119신고 녹취록에 따르면, 신고자는 “불이 커서 응급실 쪽(출입문)으로는 대피가 안 된다”며 “지하 쪽으로 대피하고 있는데 정문 쪽으로 문이 열리지 않는다”고 신고한 것으로 확인됐다. 신고자는 “저기 정문 쪽으로 그 안쪽에서 문이 잠겨서 병원 쪽으로 문만 열 수 있으면 나갈 수 있을 것 같은데”라고 말했다.
 
해당 건물의 1층 도면을 보면, 화재가 발생한 1층 응급실의 바로 옆에 출입문이 있으며, 반대편 쪽으로는 지하 1층으로 내려갈 수 있는 계단 옆에 ‘2개의 문’으로 구성(방풍실)된 또 다른 출입문이 있다.

한편 신고자는 위층의 환자들이 내려올 수 없을 정도로 1층의 연기가 너무 심한 상태라고 급박한 상황을 전했었다.
 
강 의원은 “출입문 문제가 인명사고 발생에 어떤 영향을 끼쳤는지 명확한 조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회도서관, 드론 비행금지구역의 보호조치에 관한 주요 국가의 입법례 소개 (2020-07-14 14:05:55)
박병석 의장, 이승환 사무처장에 “남북관계 개선을 북에게 인식시켜야” (2020-07-14 13:50:00)

정원산업·문화 체계적 육성 ...
카카오게임즈, 코스닥 상장 위...
[프리뷰]R2M, '힘과 전투' 'R2'의 ...
‘바람의나라: 연’ 300만 누적...
2K, OneTeam Partners 및 NFL 선수 협...
‘섀도우 아레나 리저널컵’ ...
중기부, ‘소공인특화지원센...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