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한국판 뉴딜 국민보고대회...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08일sat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구한말 고종 시대 시작된 군 영창제도 124년 만에 역사속으로
등록날짜 [ 2020년07월29일 02시34분 ]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국방부는 28일 "다음 달 5일부터 영창을 군기 교육으로 대체하는 개정 군인사법이 시행된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병사에 대한 징계처분이 강등, 영창, 휴가 제한 및 근신으로 구분됐는데, 앞으로는 영창이 사라지고 강등, 군기 교육, 감봉, 견책 등으로 대체되어 군 기강을 발로 잡을 계획이다.

영창 대신 새롭게 시행되는 군기 교육은 군인 정신과 복무 태도 등에 관한 교육·훈련이다. 교육은 별도 시설에서 최대 15일 간 진행된다. 군기 교육 기간도 영창과 마찬가지로 복무기간에 포함되지 않아 심리적인 효과도 노리고 있다. 
이와 함께 감봉 처분도 내린다. 월급의 5분의 1에 해당하는 금액을 1~3개월 동안 감액할 수 있다.

국방부는 군기 교육을 받을 경우 그 기간만큼 복무기간도 늘어나도록 해 장병의 인권을 신장하면서도 군 기강을 확립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영창제도는 1896년 1월 24일 고종이 내린 칙령 제11호로 '육군 징벌령'이 제정되면서 시작됐다.
영창 징계는 15일 이내의 일정 기간 구금 장소에 감금하는 징계처분으로, 신체의 자유에 대한 영장주의를 위반한다는 위헌 논란이 일었다.

특히 구류와 사실상 다를 바 없다는 점에서 영창제도에 대한 합법성과 적절성에 대한 지적이 끊임없이 제기됐다.

국방부 관계자는 "장병의 인권을 보장하면서 군 기강을 확고히 유지할 수 있도록 국방개혁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국군 눈과 귀 군통신위성 ‘아나시스2호’ 궤도 안착 성공…실시간 감시정찰·지휘통제 (2020-08-01 12:26:43)
드론 신속 계약 신속시범획득사업, 미래전장을 대비하다 (2020-07-27 18:34:15)

날씨, 주말 장맛비 일요일 낮...
일본 코로나19, 역대 최다 기록...
오늘의 운세, 8월 8일[음력 6월 ...
토요일 띠별로 보는 주간운...
식사문화 개선 캠페인 홍보 위...
웹젠, 2Q 영업이익 259억원... 전...
에픽세븐, 신규 월광 영웅 ‘...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