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공군 F-35A 프리덤 파이터 17호, 18...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1일wed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정치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서훈 실장 미 오브라이언 만나…종전 선언 방위비 전작권" 논의
등록날짜 [ 2020년10월16일 05시09분 ]
 
 

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4일(현지시각) 백악관에서 서훈 한국 국가안보실장과 면담하는 모습을 트위터를 통해 소식을 전했다. 출처 트워터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서훈 한국 국가안보실장이 미국 정부 초청으로 지난 13일부터 3박 4일간의 방미 일정 가운데 14일(현지시각) 로버트 오브라이언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을 만났다.

이날 오브라이언 보좌관은 국가안보실 트위터에서 "오늘 백악관에서 친구이자 동료인 서 실장을 만나게 돼 기쁘다"며 서 실장의 방문을 확인했다.

이어 "우리의 철통같은 동맹은 그 어느 때보다 굳건하며, 모든 지역과 세계 현안 해결을 위해 계속 성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방미는 교착상태인 북미 비핵화 협상과 남북관계의 돌파구 마련을 위한 종전선언 관련 논의가 이뤄졌을 가능성이 크다는 관측이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달 유엔총회 연설에 이어 최근 코리아소사이어티 연설에서도 종전선언을 거듭 제안하면서 이런 추측이 나오고 있다.

청와대 역시 이번 서 실장이 13일부터 16일까지 3박 4일 일정으로 워싱턴을 방문 중이라며, 오브라이언  보좌관과 면담했다고 밝히면서 이번 방문에서 비핵화 등 북한 관련 문제를 비롯해 양국 안보라인의 전략적 소통을 강화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방미에 앞서 서 실장과 오브라이언 안보보좌관 사이에는 그동안 두 차례 유선 협의와 수 차례 서신 교환이 있었다.

서훈 실장은 15일(현지시각) 오후에는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을 비롯한 미 행정부 고위관계자와 주요 싱크탱크 인사들을 만난다. 방위비 분담금 협상이나 전시 작전통제권 전환 문제 등 굵직한 양국 현안들이 주요 의제를 놓고 양국 간 줄다리기를 할 것으로 예측되고 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한미 삐걱 SCM 공동성명 '주한미군 규모 유지' 문구 없어…美 ‘사드' 불만과 방위비 불만 (2020-10-17 04:44:03)
동남아·중동 등 60여 개국과 공공행정 사례 공유 위한 온라인포럼 연다! (2020-09-23 16:01:43)

방사청, 해군 최초 다목적 훈...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ᆞ ...
‘테라 클래식’ 신규 레이드 ...
미호: 천년의 사랑, 첫번째 대...
‘프리스타일2’ 신규 캐릭터 ...
환경교육 본보기 확산 위해 ...
엔씨, 게임 속 이야기 담은 그...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