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N

banner


현재 회원님의 레벨은 포토뉴스 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방사청, 미래 게임체인저가 한 눈에 보이는 ‘...
2021년01월21일thu
 
티커뉴스
현재 회원님의 레벨은 포토뉴스 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 해당 뉴스가 없습니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방사청, 사이버보안 사전에 차단한다!…진단 사업 추진
등록날짜 [ 2021년01월11일 19시48분 ]
 
 

자료사진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방산업체를 대상으로 “사이버 보안 취약점 진단 사업”을 방위사업청(방사청한다고 11일 밝혔다.

사이버 보안 취약점 진단 사업은 “방산업체에서 운영 중인 인터넷 서버(이메일 시스템 등)에 대해 모의해킹 등을 포함한 취약점 진단을 전문업체를 통해 실시하고, 진단 결과를 업체에 제공하여 취약점 보완하는 사업”이다.

방사청은 이 사업을 추진하게 된 배경에 대해 최근 국내 방산업체의 기술 수준 향상으로 국내 방산업체의 기술자료를 대상으로 한 해커로부터의 위협이 증가하고 있고, 코로나19로 인한 재택근무의 증가로 침해사고 가능성이 커졌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따라서 해킹은 사전에 예방하는 것이 최선으로, 이번 사업을 통해 취약점 진단 및 모의해킹 등을 실시하여 해커로부터 위협이 될 수 있는 취약점을 사전에 식별하여 제거하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설명이다.

실제 해킹으로 인한 침해사고는 대량 자료 유출로 연결될 가능성이 크고, 회수가 사실상 불가능한 불가역적인 피해를 남김으로써, 국가안보에 직접적인 위해가 된다.

방사청은 사이버 보안 취약점 진단 사업」의 대상업체를 선정하기 위해 11일부터 20일까지 공고를 진행한다.

방사청 관계자는 관심 있는 방산업체는 방위사업청 누리집(http://www.dapa.go.kr)을 통해 신청 방법과 양식을 확인할 수 있다. 지원한 업체 중에서 2020년 방위산업기술보호 통합 실태조사(정보보호) 점수, 재택근무 실시 여부, 인터넷 서버 보유 현황, 한국방위산업진흥회 추천 여부 등을 고려하여 대기업 2개 업체와 중소·중견기업 8개 업체를 선정할 예정으로 향후 사업대상을 전 방산업체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공군 11전비, ‘코로나19 보호구 착용’ 시범 적용 (2021-01-13 15:36:57)
한미연합사령관 "북한 도발 징후 없어…전작권은 26개 핵심 군사역량 확보 조건 달성해야! (2021-01-05 14:37:34)



최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