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DN

banner


현재 회원님의 레벨은 포토뉴스 리스팅 권한이 없습니다

美 해군, 태평양 항진하는 루즈벨트함에서 함...
2021년01월18일mo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정치 > 국방/외교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공군 11전비, ‘코로나19 보호구 착용’ 시범 적용
등록날짜 [ 2021년01월13일 15시36분 ]
 - 코로나19 확산 선제적 차단 위해 페이스쉴드 및 패스밴드 보급
 

공군 11전투비행단 정문에서 페이스쉴드(안면 보호장구)와 패스밴드(신체 부착형 체온계)로 구성된 '코로나19 보호구'를 착용한 병사가 출입통제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공군 제공]


[더코리아뉴스]
조현상 기자 = 공군 제11전투비행단(이하 ‘11전비’)은 비행단 자체적으로 1월 한 달간 ‘코로나19 보호구 착용’을 시범 적용하고 있다.

이번 보호구 착용은 부대와 지역사회의 코로나19 확산을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정문 출입 통제병, 공사감독관, 운전병 등 외부인원과 접촉이 잦은 근무자 100여 명에게 적용하고 있다.

코로나19 보호구는 얼굴 전면을 보호하는 투명 가림막인 페이스 방어(Face Shied)와 신체에 부착하는 휴대용 체온계 패스밴드(Pass Band = 스티커 형 체온계로 신체에 부착 후 변화되는 색깔에 따라 자신의 신체 온도를 파악할 수 있으며, 정상 체온 시에는 녹색으로 표시되고 37.5℃ 이상일 땐 노란색으로 나타난다.)로 구성되었으며, 비말을 차단하고 근무자들의 발열을 수시로 확인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11전비 항공의무전대장 조선희 중령(간사 38기)은 “이번 보호구 착용 시범 적용은 작년 부대 인근 지역의 코로나19 확산 사례와 같은 대규모 지역사회 감염과 부대 내 확산 가능성을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해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장병들의 개인 방역역량을 강화하고 부대 차원의 코로나19 대응능력을 더욱 향상시켜 빈틈없는 코로나19 대비태세 유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군은 코로나19 대응 매뉴얼 제작, 도보형 선별진료소(Walking Thru) 운영 등 코로나19에 대한 강력한 선제 대응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실시하고 있다.





<저작권자ⓒ더코리아뉴스.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올려 0 내려 0
조현상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미투데이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최동인 준위, 공군 군수사령부 ‘항공우주공학 국제기술사’ 자격 취득! (2021-01-13 15:47:38)
방사청, 사이버보안 사전에 차단한다!…진단 사업 추진 (2021-01-11 19:48:38)

국회 남북국회회담 추진 자문...
[사진 11장] 문재인 대통령 기...
김은혜, 공허한 120분. 대한민...
[신간]‘MZ 세대’에 대처할 새...
거북목·일자목 방치하면 목 ...
리틀엔젤스예술단, 2021년도 신...
"국민 모두 행복한 가정을 이...



최신뉴스